부산.경남서도 1위.. 정동영 대세론 굳히나?

정동영, 친노 강세지에서도 이해찬 누르고 또 1위

대통합민주신당 부산.경남지역 대선후보 경선에서도 정동영 후보가 1위를 차지하며 경선 주도권을 완전히 장악했다.

정동영 또 다시 1위.. 이해찬과 '더블스코어' 차

통합신당 광주전남 경선, 정동영 46.17%로 압승

광주.전남지역에서의 압승으로 정 후보는 지금까지 치러진 6개 지역 총 유효투표 9만1천81표 중 3만9천975표(45.4%)를 얻어 종합 1위 ...

정동영 경선초반 선두 유지.. 손-이 1.2%p 차

이해찬 강원에서 1위... 친노 후보단일화 효과?

정 후보는 16일 강원과 충북에서 치러진 2차 경선에서 전체 유효투표 1만9천435표 중 8천645표(44.48%)를 얻어 2위 이해찬 후보(5...

정동영 제주.울산 1위.. 유시민 '꼴찌' 후 후보사퇴

'조직력'의 정동영 1위, 유시민은 결국 이해찬호 승선

정 후보는 이날 제주, 울산지역에서 전체 유효투표 1만5천658표 중 5천265표(33.6%)를 얻어 4천89표(26.1%)의 2위 손학규 후보...

권영길 "난 최소 300만표".. 심상정, "대표선수 바꿔야"

13일 토론에서 '정파투표' 논란 둘러싸고 공방 벌이기도

두 후보 모두 각자가 '당혁신과 본선승리를 위한 적임자'라고 주장하며, 지지를 호소했다. 권 후보는 자신의 통합력과 대중적 인지도와 지지율 등을...

이명박, 1.5%p 차로 대선후보 확정[3]

이명박-박근혜, '화합' 강조하며 '정권창출' 다짐

이 전 시장은 이날 7만8천632표(48.06%)를 얻은 2위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를 2천452표(1.5%포인트)의 근소한 차이로 제쳤다. ...

민주신당-우리당 합당, '도로 열우당'으로

총 의원 143명 중 열린우리당 출신 138명

열린우리당과 대통합민주신당이 10일 최고위원회 합동회의를 열고 합당을 공식 선언했다. 이로써 지리멸렬하게 진행된 범여권의 대통합 작업이 마무리 ...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