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와대로 가자! 가자!"...땀과 아우성으로 범벅된 지난 밤[8]

[72시간 촛불대행진 7일 06:35] 경찰, 세종로사거리서 시민 해산 시도

경찰이 세종로사거리와 청계광장 주변에서 마지막까지 시위를 벌이던 시민 400여 명을 해산시키고 있다. 경찰은 이날 새문안 교회 주변 등에서 시위...

임헌조 '폭탄발언'에 '쑥대밭' 된 맥도날드 "사과하라"[11]

뉴라이트 사무처장 "맥도날드, 30개월 이상 쇠고기와 내장도 사용"

미국산 쇠고기 파동의 불똥이 미국의 초국적 패스트푸드 업체인 맥도날드로 번졌다. 맥도날드 햄버거에 들어가는 고기가, 맥도날드 측의 기존 설명과 ...

'72시간 촛불집회' 둘째날, 다채로운 'MB 퇴진' 시위 등장

[72시간 촛불대행진 6일 16:00] 거리공연, 문화행동 등 시민들의 활기찬 거리시위 진행

전주에서 아침 7시 차를 타고 올라왔다는 고3 학생은 수능을 걱정할 시기에 나라 걱정을 하고 있다며 신세 타령을 했고, 잠실여고 한 학생은 1...

72시간 릴레이 국민행동 이색 프로그램 봇물

문화공연, 영화제, 거리 특강 등 다채로운 행사

미국산 쇠고기 전면 개방에 반대하는 시민들의 72시간 릴레이 국민행동이 5일 저녁 촛불집회 개최와 함께 시작된 가운데, 남은 시간 동안 어떤 행...

사업자에게는 자율규제, 국민에게는 감시와 통제

[칼럼] 2MB는 사람들의 언어생활조차 통제하고자 하는가?

그럼 이명박에 대해 분노와 경멸을 느끼는 사람들이 '이명박 대통령님은 머리가 나쁘신 것 같아요'라며 고운 표현이라도 써야 한다는 말인가? 과거 ...

'촛불' 밀어낸 북파공작원 위령제, '위패 도용'?[14]

북파공작원 유족들 "왜 동의 없이 시청 광장에 위패 모시냐" 성토

"사실 그 위패의 주인은 억울하게 이름도 없이 산화해 간 북파공작원의 부모와 형제들"이라며 "희생자 가족들이 '왜 동의도 없이 땅바닥에 위패를 ...

릴레이 행동, 시청으로 자리 옮겨[7]

[72시간 촛불대행진 6일 05:40] 세종로 집회 마무리, 휴식 후 낮 집회 열기로

주최측은 끝까지 남아 있는 시민들을 향해 광우병국민대책회의의 오늘의 일정을 공지한 후 "시청 광장으로 이동해 쉬는 시간을 가진 후 낮 집회에서 ...

'촛불' 예고된 시청 앞, '추모제' 참석 북파공작원 집결[10]

특수임무수행자회 "왜 하필 현충일에 그런 집회하나".. 촛불집회 '차질'

서울 시청 앞 광장에서 5일 오후 7시부터 개최 예정인 미국산 쇠고기 전면 수입 반대 '72시간 릴레이 촛불집회'가 진행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경총, 민주노총 총파업 찬반투표에 '우려' 입장[1]

"여론 편승해 불법 총력투쟁, 교섭 주도권 확보하려 하나"

"민주노총의 의도는 '미국산 쇠고기 수입 반대 여론'에 편승해 불법 총력투쟁을 진행함으로써, 전투적 노동운동에 대한 국민적 비난을 모면하면서, ...

직권조인과 쇠고기 협상

[기고] 이명박 정부는 어용노조 대표자와 닮은 꼴

이명박 정부는 쇠고기 협상에서 국민의 진정한 의사를 묵살하고 마치 어용노조 대표자처럼 직권조인 한 것과 같다. 이런 경우라면 적어도 직권조인에 ...

독일, "터키계 부인들도 촛불시위에 합류"[1]

[저머니라이브의 유럽확대경]빌레펠트에서 31일 유럽권 최초 촛불 집회 열려

참가자들이 시위사유를 설명하니 외국인들도 많은 관심을 보이며 박수를 치고 응원하였으며, 30여명의 터키계 부인들은 자신들도 아이를 키우고 있다고...

경찰, 촛불문화제 자유발언 교사 “비밀사찰” 논란[1]

전교조, “정부와 경찰의 치졸한 행태” 해당 경찰 파면 요구

한 초등학교 교사가 미국산 쇠고기 반대 촛불문화제에서 자유발언을 하자 경찰이 학교를 찾아가 조사를 해 논란이 되고 있다.

경찰, "여학생 군홧발 폭행 관련자 문책" 진화 나서[5]

피해자 "사과 받을 시기 아니다. 법적 소송 진행"

'촛불집회 참가 여학생 군홧발 폭행 사건'에 대한 국민적 공분이 수그러들지 않고 있는 가운데 경찰이 해당 사건의 가해자 김 모 상경과 당시 현장...

[속보] 50대 남성 시청앞 광장 분신기도[2]

한강성심병원으로 이송

" 50대의 한 남성이 시청앞 광장에서 미리 준비한 것으로 보이는 시너를 자신의 몸에 뿌린 뒤 불을 붙였다라는 말을 들었다"고 밝혔다. 이와 관...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