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주년 퀴어퍼레이드 최대 규모…7만 명 평등행진 함께

20년 전 50명이 시작한 퍼레이드, 올해 7만 명 퍼레이드로 확대

2000년부터 시작한 서울퀴어퍼레이드가 올해가 20년째를 맞이했다. 서울퀴어문화축제의 주요 행사인 서울퀴어퍼레이드에 올해엔 8만 명이 참여했다....

‘핫한 투자 아이템’ 쉐어하우스, 청년들은 두 번 운다

[워커스 이슈①] 청년 쉐어하우스 입주 분투기

청년들을 위한 조금 더 저렴하고 안정적인 주거형태는 없는 걸까? 고민을 거듭하는 와중에 새로운 주거의 세계를 발견했다. 이른바 ‘쉐어하우스’. ...

자본의 출구전략,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뜨겁다

[워커스 이슈①]투기 세력부터 건설 자본, 끝없는 ‘부동산 호황기’

자본과 투기꾼들은 정부의 규제를 우회하는 새로운 탈출구를 찾거나, 정부와 공조해 또 다른 투기 시장을 만들었다. 《워커스》가 ‘투자’라는 이름으...

3억 원으로 구해줘, 홈즈

[워커스 이슈①]도시 속 오지에서 강남특별시까지

설문 결과를 바탕으로 《워커스》 기자들은 집 구하기에 나섰다. 가장 많은 응답자들이 적정한 서울 아파트 평균 가격으로 선택한 3억 원. 월 25...

concrétus

[워커스]사진

국토 손실을 최소화하며 최대한의 인구 수용을 위해 도입된 공동주택. 이러한 건축물 중에 가장 효율적 형태인 아파트, 그중 고층 아파트야말로 최소...

인보사는 효능이 없지만, 사회주의는 다릅니다

[워커스 사회주의탐구영역] 인보사를 키운 건 정부

기술 개발을 위해 정부 예산을 쓰는 게 잘못된 건 아닙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렇게 막대한 나랏돈을 들이면서도, 기술수출이든 매출이든 결국 이익은...

이 집이 내 집이 아닌 이유

[워커스 이슈①]부동산, 엔드게임은 없다

과연 떠들썩했던 지난 2년간의 정부 대책이 부동산의 양극화와 독점, 그리고 서민 주거의 안정을 이뤄냈을까. 우리의 ‘주거할 수 있는 권리’와 토...

인천인권영화제 앞 월남전참전자회 집회 신고

베트남전 민간인 학살 다룬 상영회 저지 입장...영화제는 상영 입장 고수

베트남전 민간인 학살을 다룬 인권영화 상영을 대한민국월남전참전자회 중앙회가 저지한다는 입장을 밝혀 논란이다. 이 행사를 계획한 인천인권영화제 조...

퀴어로 나이 들기

[워커스] 레인보우

서로 가까이에서 도움을 줄 수 있는 실질적인 관계망을 만들어 나가고 있기도 하다. 20대의 나는 40대 레즈비언인 나를 상상할 수 없었지만, 이...

장학썬으로 나타나는 성착취 카르텔, ‘검찰’이 핵심

고 장자연씨 사건, 김학의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버닝썬 사건으로 드러난 성착취∙성폭력 카르텔 분쇄를 위한 집담회 열려

일명 ‘장학썬’으로 불리는 사건들은 특권층이 주축이 된 성착취∙성폭력 카르텔이었다. 남성 특권층이 누린 (성)접대와 (성)상납은 비즈니스로 포장...

KBS에서 재난방송이 ‘스페인어’로 나온다면?

[워커스 미디어택]

재난방송은 이번에도 늦었다. 문제는 그것으로 끝나지 않았다. 방송이 강원 산불 관련 특보체계로 전환됐을 때도 문제는 여실히 드러났다. 수어방송이...

헌법불합치 ‘집시법 11조’, 당사자 재심 청구

“권력기관 집회 금지 성역 만든 조항…피해자 회복해야”

집시법 제11조를 이유로 처벌을 받은 당사자들이 자기 사건에 대한 재심을 청구했다. 지난해 헌법재판소가 국회 등 원천적 집회 금지 장소를 규정한...

당신은 선택한 사람과 가족하고 있습니까?

[워커스 인터뷰] 나영정 가족구성권연구소 연구위원 인터뷰

《워커스》가 가족구성권연구소의 나영정 연구위원을 만나 다양한 가족 형태의 보장이 어떤 점에서 중요하고 시급한지 이야기를 들었다. 나 연구위원은 ...

웹하드 카르텔에 선 긋던 DCNA, 카르텔 일부로 드러나

양진호가 실소유한 웹하드 인사들, DCNA에도 이름 올려

웹하드사들이 회원사로 있는 콘텐츠 업체의 연합체 ‘디지털콘텐츠네트워크협회(DCNA)’가 양진호 소유 웹하드사 인물들과 긴밀한 관계를 맺고 있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