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나라, ‘BBK 의혹 보도’ 언론 입막음?

“MBC는 정동영 방송”..법적 대응 등 전면전 선포

BBK 관련 한글계약서 인감이 이명박 후보 것이 맞고 한글계약서도 진짜라는 검찰 측 발언이 다수 언론에 보도된 가운데, 한나라당이 28일 MBC...

문국현, “가족끼리 다 그렇게 하는 일 아니냐”

민노, “이건희 회장 아들 불법 상속과 다를 게 뭐냐”

‘비정규직’ 두 딸의 억대 재산 보유 문제로 논란을 빚고 있는 문국현 창조한국당 후보가 28일 “가족 간에 한 일이라 별 문제 없는 걸로 안다”...

이명박 이어 정동영도 '위장 강연' 논란

정동영, 분기 당 1번 강의하고 월 50만원 받아

28일 동국대에 따르면, 정 후보는 초선 의원이던 지난 1998년 9월부터 2000년 2월까지 동국대 겸임교수직을 맡아 18개월 동안 매월 50...

文, '비정규직 딸' 수억 재산 보유로 곤혹

문국현 측 "매년 3-4억 기부금으로 내는데, 탈세라니.."

평소 자신의 비정규직 관련 공약을 강조하며 "두 딸도 비정규직이다", "급여가 150만원도 안 된다", "애들을 보면서 비정규직의 아픈 심정을 ...

'박사모'는 昌에게.. '한겨레'는 文에게로?

'박사모' 이회창 지지 선언.. '한겨레'는 정동영 사퇴 촉구

통합을 부르짖던 범여권은 제각각 '마이웨이'를 선언했지만, 이들은 여전히 미련을 버리지 못한 듯 하다. 한편, 한나라당 경선 과정에서 표출된 이...

“내가 우경화? ‘왼쪽’이란 게 있기는 한가”

[인터뷰] 금민 한국사회당 후보

급진, 과격은 진보의 전유물이다. 이와 같은 고정관념을 그대로 따른다면 금민 한국사회당 후보에게 ‘진보적’ 이라는 수식어는 어울린다. 그는 “F...

대선후보 등록 마감.. 27일부터 본격 레이스

선관위 26일 등록 마감.. 역대 최다 12명 등록

26일 제17대 대통령선거 후보 등록이 마감된 가운데 역대 최다인 총 12명이 등록을 마쳤다. 이들은 공식 선거운동이 시작되는 27일부터 본격적...

"한겨레, 썼다하면 민노 '갈구는' 기사"?[4]

민노 <한겨레> 항의방문 논란.. "비판에 겸허하지 못한 정당"

민주노동당도 예외는 아니다. 한나라당으로부터 이미 60억 원의 손해배상 청구를 당한 <한겨레>는 민주노동당으로부터도 거센 '항의'를 ...

합당 무산된 신당.. 李 '휘청'에 오히려 고무

"지난 대선 민노 지지자들도 노무현 지지.. 가능성 있다"?

특히 이해찬 선대위장은 "지난 대선 때에는 최종 투표일엔 민주노동당 지지자들까지 노무현 후보를 지지했다"며 "심기일전해서 국민들을 믿고, 결국 ...

'이면계약서' 논란 가열.. "이명박 BBK 주식 매도"

한겨레, 이명박-BBK 관련성 입증하는 이면계약서 공개

'BBK 주식은 한 주도 가지고 있지 않다'던 이 후보 측 주장은 거짓으로 밝혀지는 셈이다. 또 이 후보의 BBK 실소유 여부에 대한 그간 이 ...

이명박 이번엔 '위장 강연' 논란?[1]

'이명박 교수', 한양대 한 번 강의료 3천6백만원?

이명박 한나라당 대선 후보가 지난 해 9월부터 한양대 행정자치대학원 초빙교수로 위촉돼 올 8월까지 매월 300만 원을 강의료로 받아왔으나, 정작...

이명박 'BBK'에 발목 잡히나[3]

조갑제닷컴 'BBK회장 이명박' 명함 공개

이 후보가 요즘 처한 상황이 딱 그렇다. 의혹이 터지고, 해명하고, 어설픈 해명이 또 다른 의혹을 부르고. 이제는 범여권뿐만 아니라 보수진영 내...

MB는 '재신임 괴문자'.. 昌은 '살해 협박'[2]

좌불안석 '양대 李'.. 보수 자중지란

지지율 1, 2위로 대선가도를 달리고 있는 양대 '李'가 속한 보수진영이 불안하다. 이명박 한나라당 대선 후보가 연일 쏟아지는 의혹에 진땀을 흘...

민노, 이회창 '대선잔금 횡령' 혐의로 고발

민노, "昌, 154억 삼성에 돌려주는 과정에서 일부 유용"

지난 대선자금 문제와 관련해 민주노동당이 이회창 무소속 대선 후보(전 한나라당 총재)를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 상 횡령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다.

신당-민주 통합 사실상 무산

후보등록 후 단일화 가능성 남아있어

대통합민주신당과 민주당의 통합이 협상 시한으로 설정한 21일 합의에 실패하면서 사실상 무산됐다.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