굴뚝농성 100일 아침에 핀 무궁화꽃[1]

[연속기고] 차광호의 굴뚝일기(7) 희망버스 승객들 편지를 보며 흐르는 눈물

굴뚝농성 100일이 지났다. 굴뚝에 올라와 며칠이 지났을까. 닭백숙이 올라와 맛있게 먹었다. 남은 백숙이 아까워 다음 날 다시 먹었다. 그런데 ...

수사권·기소권 필요, 욕심 아니다

[기고] 안전사회 위해 세월호 의혹 밝혀야

수사권은 법원의 영장을 받는다는 것을 전제로 하여 강제로 필요한 자료를 받아올 수 있는 권한(압수와 수색), 금융계좌를 추적할 수 있는 권한, ...

코오롱, 이 긴 싸움을 이제는 끝낼 수 있도록

[코오롱 불매 연속기고(3)] 정리해고 남발 기업 제품을 사지 않는 마음 모으자

코오롱 정리해고 투쟁을 처음 알게 된 건 2년 전이다. 그때 난 8년이란 세월의 아득함을 먼저 느꼈던 것 같다.

2일 씨앤앰-태광티브로드 비정규직 응원 한마당 열린다

[기고] 사람 냄새 가득한 광화문 저잣거리로

씨앤앰-티브로드 비정규직 노동자들을 응원하는 ‘광화문 저잣거리’. 장기파업으로 고통스러워하고 있는 케이블방송 노동자들을 보면서 어떻게 힘을 보태...

끝나지 않은 이야기, 영화 ‘또 하나의 약속’

[기고] "아픈 몸이 증거가 아니면 무엇인가요?"

피해자들과 늘 함께 해왔던 것도 아닌 내가 이런 연락을 받아도 되나? 하는 생각이 들기도 했지만 그럴 때마다 고맙다고,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는...

현대차 정규직 채용 조건에 딱 들어맞는 사람들

[칼럼] 누군가의 고통과 자신의 안온에 찬성표를 던진 그 순간

노조가 불법파견을 말해도, 힘 있는 회사가 합법도급이라고 하면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입을 열지 못했다. 그래도 불법파견임을 주장하며 싸웠다. 그 ...

코오롱 비윤리 경영 시정 위해 ‘불매’의 채찍을 들자[2]

[연속기고] 코오롱 불매투쟁(2) 소비자들이 나서야

노사합의를 위배한 정리해고로 10년째 거리투쟁을 벌이고 있는 노동자들을 공장으로 복직시키고, 고삐 풀린 코오롱의 비윤리적 경영을 멈추기 위해서...

삼성반도체 항소심 판결, 기업만 위하는 법 아닌가요?

[기고] 삼성은 투병하고, 죽어간 이들에게 사과해야 한다

사업체에서는 노동자들에게 제대로 된 정보를 주지 않고, 유해화학물질, 방사선 등을 사용합니다. 노동자들이 사용한 화학물질을 공개하라고 하면, 삼...

전망은 단절 없이 오지 않는다

[시] 굴뚝광호 동지가 부르는 노래

매일 아침 굴뚝 위에서 차광호 동지가 부르는 노래는 / 노동자 민주주의가 오른 높이이고 / 자본주의와 화해할 수 없는 치명적인 웃음이다

일본 도쿄에서 ‘전쟁저지-아베타도’집회 열려

[기고] 아베 정권 타도 2014.8.17 ‘히비야 선언’ 발표

8월 17일 도쿄-히비야공회당에서 ‘개헌·전쟁·원전·대량해고 아베 정권 타도하자!’ 집회가 1830명이 참석하는 가운데 개최되었다. 이 집회는 ...

“희망”버스를 기다리는 굴뚝광호

[기고] 23일 스타케미칼 희망버스, ‘우리가 차광호다’

광호는 굴뚝농성이란 고립된 투쟁을 하고 싶지 않았을 것이다. 그는 자랑스런 민주노조의 정신을 갖고 장기폐업에 맞서 투쟁했던 옛 동지들과 함께 구...

구미에서 과천까지, 저 쓰라린 세월은 우리들의 쓰라린 세월

[연속기고] 코오롱 불매투쟁(1) 해고 10년, 코오롱 불매로 되찾아야

코오롱 스포츠 불매 운동은 우리가 할 수 있는 작지만 큰 일 중의 하나이다. 코오롱 정투위 노동자들이 당당하게 걸어서 일터로 돌아갈 수 있을 때...

프란체스코의 길 따르는 첫 번째 실천

[기고] 굴뚝농성 85일 8.23 스타케미칼 희망버스를 타자

부족한 시민의 힘이 아직 해결하지 못한 수많은 사안들의 해결을 교종 프란체스코에게 부탁할 수는 없는 노릇이다. 이제 그가 떠났으니, 그가 우리에...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