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로잡습니다] "진보신당 출마 이남신에 ..."제목의 기사에 대해

'다수'를 '조합원 중 35%'로 수정합니다.

'진보신당 출마 이남신에 비정규직 '싸늘'' 제목의 기사에서 첫 번째 소제목 '조합원 중 다수는 반대표 던져' 및 본문의 '총회 재적 인원 과반 찬성으로 통과됐지만, 일반 조합원 가운데 다수는 반대표를 던졌기 때문이다'라는 부분을 바로잡습니다.

'다수'라는 표현이 모호하다는 이랜드 노조측의 요청을 받아들여, 소제목 '조합원 중 다수는 반대표 던져'는 '조합원 중 35%가 반대표 던져'로, '총회재적 인원 과반 찬성으로 통과됐지만, 일반 조합원 가운데 다수는 반대표를 던졌기 때문이다'는 '총회재적 인원 과반 찬성으로 통과됐지만, 조합원 가운데 35%가 반대표를 던졌기 때문이다'로 바로잡습니다.

앞으로 더욱 정확한 보도를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태그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민중언론 참세상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많이본기사

의견 쓰기

덧글 목록
  • 수시아

    참세상, 장난하나~~~

  • 이국장

    참세상이 특정한 사상을 옹호할 자유는 인정합니다만, 일반조합원에 대한 투표도 진행되지 않았는데, 총회에 참석하지 않은 일반조합원 다수가 반대했다고 하는 것은 스스로 민중언론이기를 포기하는 행위인듯 합니다.
    만일 민주노동당 비례후보로 진출한다고 했으면 이런 기사가 나올 수 있었겠습니까.
    차라리 진보신당이 올바르지 않으니 이랜드노동조합이 신당에 참여한 것이 유감이다고 표현하는 것이 더 올바를듯 합니다.
    자신의 사상을 숨기고, 자본가의 시선에서 거스르지 않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오늘의 운동을 힘들게 한것이라 생각됩니다.
    부디 절대적 진리에 대한 고민이 이루어지길 바랍니다.

  • 김과장

    만일 민주노동당 비례후보로 진출한다고 했으면 더 심한 기사가 나왔겠죠. 새로 시작한 진보신당이니 그정도...

    무슨 자본가의 시선? ㅋㅋㅋ 신당쪽 사람들 시선 생각해서 유하게 쓴 듯 한데...

    이남신은 과거에도 투쟁하는 동지들을 두고 떠난 일이 있습니다. 그래서 이번에도 그런것이 아닌가 의심이 됩니다.

  • 김과장/이남신이 과거에도 투쟁하는 동지들을 두고 떠난 일이 있다고요? 그게 언젠가요?
    답변 안달면 사측 김과장이 헛소리한 것으로 알고 있겠습니다.

  • 김과장

    2000도 인가, 2001년도에 이랜드 투쟁할때 그랬죠. 아마... ㅋㅋ

  • 김과장?

    김과장이라고? 자신을 김과장이라고 자칭하는 사람의 말을 믿느니...차라리 김사장이라면 믿겠다

  • 2000년도 파업할때 언제 떠났단 말이냐?
    끝까지 있다가 구속됐던 사람보고 무슨 헛소리를 지껄이고 있는 것이냐?

  • 후원자

    그 기사 보고 정말 기가 막혔다.
    그런 ㅄ 같은 기사 쓰라고 후원하는 거 아니다.
    후원하는 돈 안 아깝게 해라.

  • ㅉㅉㅉ

    참세상이나 민중의소리나...
    동부연합이나 노힘이나....
    다 똑같은 놈들이여 ㅉㅉㅉ
    편향적인 정파사고에 갇혀서 사실조차 그대로 보지 못하는 놈들..

  • 少楓

    수많은 댓글을 달던 사람들이 이런 정도로 납득할 것 같았나봅니다.
    단지, 저 몇 글자때문에 그 많은 사람들이 화났던 것은 아닙니다.

    이번달부터 후원을 중단하겠습니다.

    무엇이 잘못되었는지 인정치 아니하고, 조족지혈로 상황을 은근슬쩍하려 하다니요.

    조선일보에서 가장 잘 써먹는 "관계자"류의 인용을 가장 조선스럽게 써먹은 점에 대해 심히 불쾌할 뿐입니다.

    얼마되지 않은 후원금이지만, 이런 방식은 아니라고 봅니다.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