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는 통 크게 결단하라[2]

[칼럼] 폭력경찰 철수하고 당장 교섭에 나서라

적반하장이라는 말이 있다. 도둑이 매를 들고 주인을 때린다는 말로 해석한다. 지금 시트사업부에서 정리해고 당하고도 폭행과 경찰연행을 당한 비정규...

“오늘 다쳤지만 또 연대할 것이다”[1]

[인터뷰] 현대차 4공장 경윤산업 김시영 조합원

오늘 이 순간 모든 것이 끝나는 것이 아니고 맞고 짓밟히더라도 동지들에게 힘을 주기 위해 투쟁하겠다. 동지들이 너무 고생하고 있다. 그 안에서 ...

현대차 비정규직 노조 간부 납치됐다 풀려나[1]

사측 경비대가 동부서로 끌고 가다 현관 앞에서 풀어줘

현대차 비정규직지회 최정민 사무국장과 이진희 현장위원이 경비들에 납치돼 스타렉스 차량에 실려 끌려가다 풀려나 충격을 주고 있다.

현대차 비정규직 파업, 아산-전주공장으로 확대

잔업, 특근 거부, 부분파업...파업 출정식 앞 둬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시트1부 사내하청 업체 동성기업 폐업 사태로 울산공장 사내하청 노조(사내하청지회)가 15일 야간조 전면파업까지 벌이는 가운데...

현대차 비정규직 야간조 전면 파업...승용1공장 올스톱[1]

비정규 조합원 800여명 1공장 도어 작업장 집결

현대차 비정규직지회는 15일 오후 9시 야간조 전면 파업에 들어가 주간조 조합원들이 점거하고 있는 1공장 CTS(도어 탈착) 공정으로 진입, 의...

현대차 비정규직 파업...1공장 CTS 점거[3]

승용1공장 11라인 정지, 승용2공장 컨베어 가다서다 반복

현대차비정규직지회의 승용 1,2공장 기습 파업으로 현대차 울산 1,2공장의 컨베어라인이 오후 내내 가동이 중단되거나 가다서다를 반복했다. 승용1...

현대차 비정규직, 왜 공장 점거했나?

불법파견 대법판결에 직장폐쇄로 비정규직 해고

15일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시트1부 사내하청 업체 동성기업 폐업 사태가 사내하청 노조와 현대자동차 사쪽 간 전면전으로 번지고 있다.

"현대차는 사내하청노동자 정규직화하라"

불법파견울산대책위 현대차 정문 앞 기자회견

불법파견 정규직화와비정규직철폐를위한울산대책위원회는 15일 오후 2시 현대차 울산공장 정문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대차 자본의 불법 폭력행위 중...

“현대차 관리자들은 인간이 아니었다”[1]

좁은 공간에서 소화액, 최루액 분사, 쇳덩이로 가격, 무차별 폭행

현대차 시트1부 동성기업 조합원들은 15일 오전 5시50경부터 시트 1공장 14라인 점거농성을 벌였다. 오전 6시20여분경 사측 관리자들과 용역...

[6신] 현대차 비정규직지회 1,2공장 기습 파업[4]

승용1,2공장 라인 가동 전면 중단

15일 오전 10시 현대차 울산공장 시트2부 정문 앞에서 현대차비정규직지회 조합원 결의대회가 열렸다. 새벽부터 시트1부에서 경찰, 사쪽 관리자들...

[4신] 경찰, 최루액 난사 12명 연행

현대차비정규직지회, 전 조합원 잔업 거부

15일 오전 6시30분께 시트1부 14라인 입구에서 공장 안으로 진입하려는 동성기업 노동자 26명을 사측 관리자들이 폭행하고 핸드폰까지 다 뺏은...

현대차 “비정규직 파업 막기 위해 불법행위”

북구청 허가 없이 시트1부 공장담벼락 허물고 오토밸리로 쪽으로 출입문 내

현대자동차는 12일 오후, 시트1부 정문 앞에 자바라문을 설치하기 위한 공사를 진행하고 있었고 시트 1부 공장 담벼락을 일부 허물고 오토밸리로 ...

현대차 비정규직, 파업 압도적 찬성

아산 85%, 울산 90.5%, 전주 98.7%로 파업 가결

현대차비정규직지회는 12일 2010년 임단협 쟁의행위 찬반투표를 실시하고 90.5%의 압도적 찬성으로 가결시켰다.

“불파투쟁은 비정규직만이 아니라 정규직의 싸움이다”

금속민투위, 현장탄압 분쇄, 불법파견 철폐 본관항의 집회 진행

현대차지부 금속민투위는 12일 오전 7시 현대차 울산공장 본관앞에서 '11월5일 아산폭행 규탄!현장탄압 분쇄!,불법파견 철폐! 금속민투위 항의 ...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