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도 문제는 미국입니다[4]

[기고]상황이 복잡하게 보일수록 생각을 단순하게

답은 미국의 적대정책과 북한 핵개발의 동시 중단입니다. 그리고 이 해답은 미국이 ‘1만개의 핵을 보유 한다’는 것을 인정하는 어쩔 수 없는 선택...

희망사회당, 진보 일각의 ‘북핵 용인론‘ 비판[2]

북핵 문제에 대한 진보진영 논쟁 촉발할 듯

희망사회당은 '북핵 용인론 반대, 군사 제재 반대, 동북아 평화체제 구축'을 내세우며 보다 선명한 입장을 밝히고 나섰다. 무엇보다 희망사회당의 ...

보수고 개혁이고 북핵 앞에 장사없었네[6]

[언론동향]북핵 관련 언론보도

전쟁 전야의 한주였다. 북한이 핵심험을 단행한 9일 이후 3일, 세계의 이목이 한반도에 집중되는 동안 한반도의 모든 언론은 이에 호응이라도 하듯...

부시, "북핵 외교적으로 해결한다" 수 차례 강조

기자회견서 동맹국 의지 강조, 군사적 옵션 열어 둬

부시 대통령은 “역사적으로 북한과 직접 대화하는 방식은 별로 효과적이지 못한 것으로 드러났다”며 북미 간 양자협상의 가능성을 일축하면서도, “북...

미 대북 정책 실패..해외 언론 북미 대화 촉구

부시 행정부 책임론 부각, 11월 중간 선거 변수로 작용 할 듯

해외 언론들은 북핵실험을 '미국의 대북 압박 정책의 실패'로 규정, 세계적인 핵무기 확산 경주를 경고하며, '북 과의 대화'에 무게를 실은 해...

정부, 대북 제재 수위를 어떻게?

한명숙 '금융제재+@', 버시바우 '독자 제재 방안' 가능성 시사

유엔 안보리에서 대북 제재 결의안을 논의하고 있는 가운데 한국 정부가 유엔 안보리 결의안+@의 제재 방안에 나설 수 있다는 내용들이 나오고 있다...

정치권, PSI 참여 두고 공방 뜨거워

우리,민노-불가, 한나라-적극 참여, 정부-가능성 열어둬

민주노동당도 "어떠한 수위든 정부의 PSI 참여에 분명한 반대 입장"을 밝히고, "현재 검토 중인 PSI 참여에 대해 즉각 철회할 것"을 촉구했...

북핵 사태 3일째, 정치권 대처 혼탁

정부-국제공조, 여당-대북포용, 한나라-준전시체제

11일 오전 열린우리당 김근태 의장은 유엔헌장 7장을 원용한 대북제재안 수용에 우려를 표명했다. 또한 "미국이 추진하는 PSI, 대략살상무기 확...

유엔 대북제재 결의안, 조만간 채택될 듯

중국도 강한 발언, 러시아가 변수로

왕광야 UN주재 중국 대사는 안보리 6개국 회의 직전 "북한의 핵실험에 대해 어떤 징계 조치가 있어야 한다"며 적극적인 대북제재 가능성을 시사한...

진보진영, 북 핵실험 우려 속 미묘한 시각차

근본원인 ‘미국의 대북 압박’ 한목소리, 우려 수위ㆍ해결책 방점 달라

핵실험이 북한의 ‘벼랑 끝 전술’에 기반한 대미 협상용 카드라는 인식에는 크게 차이가 없었으나, 무게 중심을 어디에 더 둘 것이냐에 따라 이번 ...

유엔 북 제재 결의안 협의..러시아 중국 변수

무기 및 교역 차단과 대북 금융제재 골자 13항목 조율 중

구체적인 제재 수위를 놓고 미·일과 중·러 사이의 입장 차가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중국의 경우는 핵실험은 반대하지만 외교적으로 풀 수 있...

핵에 유지되는 평화..그것이 평화인가[9]

[기고]진보블로거..'강성대국의 핵실험' 을 말하다

핵에 의해 유지되는 평화, 그건 목숨을 내걸고 철로 위에서 치킨게임을 하는 것과 같다. 뭐가 평환가? 누군가의 손가락 하나로 수억명의 목숨이 왔...

여야 의원 24명 '북미 직접 대화' 촉구

의원들, "미국은 대북 강경 제재조치가 성공하지 못했음을 인정해야"

의원들은 "미국은 대북 강경 제재조치가 성공하지 못했음을 인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지금까지 북미관계에 있어, "미국은 북한과의 대화에 ...

북핵실험 충격에도 '외국인 매수' 왜일까[3]

국내언론이 조장하는 충격과 공포..외국인 투자자가 반영하는 북핵에 대한 다른 시각

이번 외국인 매수의 현상은 국내 일반 투자자들이 북핵 실험에 휩싸여 주식 팔기에 나섰다면 하락장세에서 외국인들은 싼값에 주식을 사고, 북핵 실험...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