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 코로나19 검진의 파업…첫 대규모 노동자 시위도

파리서만 1만 명 참가, 해고 금지·주4일제·사회보장강화 요구

프랑스 정부가 더 빠르고 더 많은 코로나19 검사를 요구하면서 검진 의료진들이 파업을 일으켰다. 이번 파업은 코로나바이러스가 확산된 이후 처음으...

AOC, ‘민주당이 허락하는 사회주의’ 넘을 수 있을까?[3]

[지금, 여성사회주의자] 미국 민주당 알렉산드리아 오카시오코르테즈의 행보가 우려스러운 이유

AOC의 최근 행보는 예전과는 크게 달라졌다. 이 같은 AOC의 우향우 행보는 그를 둘러싼 몇 가지 배경에서 비롯됐다. 우선 조 바이든 민주당 ...

미 구치소에서 난민여성들 강제로 자궁절제 당해

간호사가 내부고발…CNN, “전국적인 소문과 유사”

미국의 한 구치소에서 난민 여성 수감인들이 강제로 자궁절제술을 받은 사실이 폭로됐다. 이 사건을 폭로한 내부고발자인 던 우텐 간호사는 “여성 난...

콜롬비아 경찰 폭력에 13명 사망, 400여 명 부상[2]

조지 플로이드 유사 사례 반복…최근 마피아 폭력에도 활동가 240명 피살

조지 플로이드를 무참히 살해한 경찰 폭력과 유사한 사건이 콜롬비아에서 벌어지면서 격렬한 시위가 일어났다. 그러나 경찰은 시위대를 유혈 진압해 모...

트럼프의 4년, 거짓말 체크…“어디까지 코가 나왔나”[1]

“나는 약속 지킨다?”…멕시코 장벽 건설, 일자리, 중동 평화 공약 모두 안 지켜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4년 전 자신이 약속을 지키는 사람이라며 출마했다. 과연 그는 얼마나 약속을 잘 지켰을까. 다가오는 미국 대선을 앞...

캄보디아 농민 3천 명, 아시아 최대 설탕공장에 집단 소송[2]

[INTERNATIONAL1] 캄보디아 농민들이 초국적 기업에 대한 문제제기의 벽을 넘다

국제사회의 주요 인권 현안 중 하나는 바로 초국적 기업의 인권침해를 법적으로 어떻게 제재할 것인가이다. 초국적 기업들이 한 국가에서 법률을 위반...

우크라이나 지하 광산에서 노동자 393명 파업 시위[1]

노동조건 개선과 임금 인상 요구...매일 수백 명 연대 시위

우크라이나 노동자 393명이 노동조건 개선과 임금 인상을 요구하며 광산 지하에서 파업 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번 시위는 지난 3일 옥티아브르스카...

美 테러와의 전쟁으로 세계 난민 최소 3700만 명 발생[2]

캐나다 인구보다 많아…8개국에서 80만 명 사망

미국이 주도한 테러와의 전쟁으로 세계 8개국에서 최소 3700만 명의 난민이 발생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미국 브라운대는 최근 ‘전쟁 프로젝...

美 캘리포니아, 부동산세 크게 올리는 주민발의안 통과 전망

노동·사회단체 발의, 170만 서명…10-14조 원 추가 세입 예상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부동산세를 획기적으로 늘려 고갈 난 학교와 지역사회 예산으로 쓰자는 주민투표 발의안이 통과될 전망이다. 캘리포니아 ‘학교와 ...

독일 금속노조, 주4일 노동 제안 반향…오펠 도입 검토

주4일제는 임박한 현실...임금 보장 여부가 관건

독일 금속노조가 경제위기의 대안으로 제안한 주4일 근무제가 사회적인 반향을 얻고 있다. 다임러, ZF, 보쉬와 같은 기업들은 지난 여름 노동시간...

볼리비아, 팬데믹 시대의 민주주의와 총파업[1]

[INTERNATIONAL2] 에보 모랄레스 이후 팬데믹 시대의 볼리비아 대중봉기

이제 코로나19의 확산 속에서 방역이라는 새로운 사회적 규범이 민주주의의 원리와 결합할 방식을 찾고 있다. 지금 볼리비아의 총파업은 공중보건의 ...

조지 플로이드 사망 100일, 美 대중시위 최소 8천 건[1]

극우가 폭력 선동, 시위대 최소 27명 사망…“내전이 목전에 있는 것 같다”

조지 플로이드가 경찰 폭력에 희생된 지 100일을 앞두고, 전 세계적으로 경찰 폭력과 인종 차별에 반대하는 시위가 약 8천 건에 달했다는 연구 ...

영국 멸종저항 232명 연행…“우리는 살고 싶다”

런던증권거래소, 영란은행, 의회 등에서 기후위기 비상조치 촉구 직접행동

“우리는 국회의원들이 기후위기 비상법안을 지지할 때까지 10일간의 시위로 영국 의회를 평화롭게 붕괴시킬 계획이다.” 영국 기후단체 멸종저항(XR...

터키 인권변호사, 단식투쟁 238일…끝내 사망[1]

사망 전 체중 30Kg에 불과...경찰은 시신 탈취

터키에서 진보적인 목소리를 옹호했던 변호사가 불의한 재판에 항의하며 벌인 7개월 간의 단식투쟁 끝에 끝내 숨졌다. 팀틱 변호사의 사망 뒤 터키 ...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