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머지 정리 (2018-)

[리부트reboot]


연속된 풍경이란 존재하는가?
그 것은 말할 수 없는 것들의 끝도 없는 이름을 부르는 일이다.
내가 자조적으로 관조하는 것은 사진의 자명한 특성들이 찌그러지는 지점일지 모른다.
그리고 내가 아는 세상이 그 자체로 비틀려 있었음을···.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