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라엘, 10일 만에 가자지구에서 6번째 유엔 운영 학교 폭격으로 수십 명 사망

이스라엘군이 누세이라트의 알 라지 학교와 알 마와시의 '안전지대'를 공격해 팔레스타인인 최소 42명이 사망했다. 이 공격으로 인해 가자 지구의 주요 도로와 건물이 파괴되었고, 많은 사람들이 부상을 입었다. 이스라엘은 이 공격을 자위행위로서의 반응이라고 주장했다.

미국, 2억 3천만 달러 규모의 부유식 부두 임무 중단

미국은 가자 연안에 건설된 지 두 달 만에 2억 3천만 달러 규모의 부유식 구호 부두를 더 이상 운영하지 않을 것입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에 반대하는 한 공화당 후보는 이를 "국가적 망신"이라고 표현했다.

가자에 있는 학교가 폭격당하며 전쟁 규칙 모두 깨지다

"가자지구에서 모든 전쟁 규칙이 깨졌다."라고 유엔 팔레스타인 난민 구호 단체인 유엔 팔레스타인 난민기구(UNRWA)의 필립 라자리니 대표는 지난 10일 동안 최소 8개의 학교가 이스라엘의 공격을 받아 피난처가 되었다고 말했다

이스라엘의 가자 공격으로 50명 이상 사망

이스라엘의 공격으로 가자에서 50명 이상의 사망자가 발생했다. 이 공격은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 간의 전쟁으로 인한 것으로, 특히 학교가 공격당하면서 더 많은 희생자가 발생했다. 이번 공격은 양측 간의 긴장을 높일 가능성이 있다.

이스라엘 가자 안보 버블이 실패할 이유

이스라엘이 베트남 전쟁에서 배운 교훈을 무시하고 가자 지역에 안보 버블을 구축하려는 시도는 실패할 것으로 예상된다. 안보 버블은 현실적이지 않으며, 국제사회와의 대화와 협상이 필요하다는 점을 간과하고 있다. 베트남의 경험을 통해 이스라엘은 안보 정책을 재고해야 할 필요성을 인지해야 한다...

미국-이스라엘, 가자 지원금 갈취하는 정착민들에게 세금 공제 가능한 기부금 지원

미국과 이스라엘이 가자에서 지원금을 갈취하는 정착민들을 세금 공제 가능한 기부금으로 지원하고 있다는 보고서가 나왔다. 정착민들은 가자에서 인도주의적인 물품을 훔치고 이를 이스라엘에 판매함으로써 이익을 취하고 있다. 미국 정부는 정착민들을 지원하는 단체에 대한 세금 공제 혜택을 수여하고 ...

가자 휴전 협상 가능성을 침해하는 이스라엘의 4가지 결정적 문제

이스라엘과 가자 간의 휴전 협상이 침해받는 네 가지 주요 이슈가 있다. 이슈는 미사일 발사, 해안 지역 접근, 해안 지역 접근 권한, 그리고 무기 및 장비 이송에 관련돼 있다. 이 문제들은 협상의 진행을 방해하고, 휴전 협정 달성 가능성을 낮추고 있다.

네타냐후를 없애는 것만으로는 충분하지 않다

이스라엘 저널리스트 기드온 레비는 이스라엘의 가자지구 공습과 팔레스타인 점령에 대해 국제적 압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네타냐후를 제거하는 것만으로는 이스라엘의 기본적인 문제들이 해결되지 않으며, 이스라엘이 법적으로 서안지구를 합병할 경우 아파르트헤이트 국가로 선언될 것이라고 지적...

이스라엘에 대한 선택적 분노

이 기사는 서양 매체와 정치인들이 이스라엘에 대해 보여주는 선택적 분노에 대해 다루고 있다. 이스라엘의 인권 침해나 불법 행위에 대한 비판은 무시되거나 덜 중요시되는 경향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되었다. 이에 대한 비판을 받아들이고 이스라엘의 행동에 대해 공정하게 대해야 한다는 주장이 전해...

서안지구의 암, 정착민 운동의 성장과 갈등의 역사

1979년, 필자는 이스라엘의 정착민 운동을 취재하기 위해 서안지구를 방문하여 구쉬 에무님과 함께 시간을 보냈다.이스라엘의 정착촌 확산과 팔레스타인인에 대한 폭력이 지속되면서 지역 갈등은 심화되었고, 유대인 우월주의와 종교적 민족주의가 결합된 이념이 그 배경에 있다. 최근까지도 이스라엘...

가자지구 학살, 가해자들에 대한 심판이 시작되다

가자 학살은 이스라엘의 폭력과 인도주의에 대한 국제 사회의 비난을 받아왔다. 이스라엘의 지속적인 폭력행위로 인해 가자 지역의 인프라와 민간인들이 피해를 입고 있다. 이러한 상황에서 가해자들에 대한 청산의 시간이 점점 다가오고 있다.

서방은행에서 이미 급증한 긴장을 촉발하는 이스라엘의 땅 빼앗기 기록

이스라엘의 서방은행에서의 땅 빼앗기가 긴장을 촉발하고 있는 상황. 이로 인해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 간의 갈등이 더욱 가열되고 있으며, 국제사회도 이 문제에 대해 우려를 표명하고 있다. 서방은행 지역에서의 이스라엘의 행동이 논란을 일으키고 있는 상황.

영국의 이스라엘-팔레스타인 정책은 새 총리 스타머 아래서 변화될까?

영국의 새로운 노동당 지도자인 키어 스타머가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에 접근하는 방식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스타머는 이 문제에 대해 더욱 중립적인 입장을 취할 것으로 보이며, 특히 이스라엘 정부의 정책에 대해 더욱 비판적인 태도를 취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스라엘 새로운 대학살, 누세이랏 캠프 UNRWA 학교에서 12명 이상 팔레스타인인 사망

이스라엘이 누세이랏 캠프의 UNRWA 학교에서 대학살을 일으켜 최소 12명의 이산 팔레스타인인이 사망했다. 이 공격으로 인해 수많은 팔레스타인이 사망하고 상처를 입었으며, 국제사회로부터 비난을 받고 있다. 해당 지역에서의 폭력 사태가 계속되고 있어 인도적 상황이 악화되고 있다.

이스라엘 비판 언론인 탄압

이스라엘의 군사 행동에 대한 비판적인 보도를 하는 팔레스타인 미디어 종사자들이 위협받고 있다. 이스라엘은 붉은 선이 없이 자유롭게 군사 작전을 수행하고 있지만, 팔레스타인 미디어 종사자들은 자유롭게 일하며 보도하기 어려운 환경에 처해 있다. 이로 인해 미디어의 중립성과 언론의 자유가 위...

이스라엘 군, 알 마와시 지구에 대한 점령 행동 계속

이스라엘 군은 가자지구의 알 마와시 지구에서 팔레스타인인들에 대한 인권 침해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이 지역에서는 집과 농지를 파괴하고, 주민들을 강제로 이주시키는 등의 행동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로 인해 지역 주민들은 생계에 큰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가자지구의 참혹한 학살 주간

가자지구에서는 이스라엘의 폭격으로 어린이와 여성을 포함한 최소 60명이 사망하고 수백 명이 부상을 입는 참혹한 학살이 벌어졌다. 이스라엘군의 지속적인 공격으로 수천 명의 팔레스타인 난민들이 안전을 찾을 수 없는 상황에 처해 있으며, 국제 사회는 이러한 폭력을 강력히 비난하고 있다. 이 ...

이스라엘, 정착 식민지 국가로 이해해야

이 기사는 이스라엘을 정착 식민지 국가로 이해해야 한다는 주장을 하며, 이스라엘의 역사와 현재 상황을 분석한다. 이스라엘의 식민지 정착 정책과 팔레스타인인들에 대한 인권 침해를 비판하며, 국제사회가 이 문제에 대해 인식을 바꾸고 대응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가자시티 거리에 시체가 가득 채워져 있었다

이스라엘의 가자 공격으로 인해 가자시티 거리는 시체로 가득 찼다. 이스라엘은 가자를 폭격하며 많은 사람들이 사망하고 부상을 입었다. 가자시티의 병원은 부상자들을 수용하기 어렵다.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간의 갈등으로 인한 인도적 위기가 심각한 수준에 이르렀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