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업교육 통한 산업 재편이 비정규직 해법”

금민 한국사회당 후보, ‘비정규직 문제 해결’ 공약 제시

금민 한국사회당 후보는 26일 비정규직 문제에 대해 “직업교육을 강화해 산업 재편을 이루는 것이 근본적인 해결 방안”이라며 “국가가 기업, 노동자와의 사회협약으로 향후 5년간 노동사회혁신기금 100조를 조성해 노동교육에 투자하겠다”고 밝혔다.

금민 후보는 이날 당원들에게 보낸 ‘금민의 아침편지’에서 “비정규직을 강제로 정규직으로 전환하는 법을 만든다고 해서 실효성을 가질 수 없으며, 노동자들의 저항이 부족해서 지금껏 문제가 해결되지 못한 것도 아니다”라며 이같은 공약을 제시했다.

금민 후보는 “양질의 일자리를 만들기 위해서는 복지국가 전환을 통한 사회적 일자리 창출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또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하기 위해서는 산업 재편을 통해 고도의 노동 사회로 이행해야 한다”며 “비정규직, 정규직 모두에 대한 직업교육 강화로 산업 재편을 진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문국현 후보에 대해 “현실 인식이나 중점 가치에 대해 공감하는 부분이 있다”고 밝힌 금민 후보는 “직업교육을 기업에 강제하는 구체적인 방안이 있어야 하며, ‘500만 개 일자리 창출’ 공약 실현을 위한 경제 성장 해법을 제시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권영길 후보에 대해서는 “대안 경제 모델에 있어서 노동혁신 클러스터의 구성, 즉 노사정 위원회를 각 지방으로 확대하는 차원을 넘어서지 못하고 있다”며 “실효성이 의심된다”고 전했다.

앞으로 금민 후보는 ‘금민의 아침편지’를 통해 총 6번에 걸쳐 대안경제 모델 등 주요 공약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한국사회당은 11월말까지 후보의 공약과 정책을 완성한다는 계획을 세우고 있다.
태그

금민 , 한국사회당 , 비정규직문제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이윤원 기자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많이본기사

의견 쓰기

덧글 목록
  • hope

    정확한 지적이네요. 문국현 후보는 대안이 있지만 민주노동당은 대안없이 투쟁 반대만 하고 있습니다.

  • 뜬금

    기사와 관계없는 뜬금없는 소리. 광고도 좋지만 여성노동영화제 배너 링크를 blank로 걸어야 하지 않을까요...^^;

  • 노동자

    좌파를 자임하던 사회당이 어쩌다 이렇게 됐나.. 안타깝다. 직업교육-사회적일자리-복지국가라는 대안이 민주노동당보다 급진적이긴 한 거라고 생각하면서 비판하는지 궁금하다. 내가 보기엔 별로 차이가 없으니 이제는 합당이나 하시라.

  • 맛 간 사회당의 부르즈와 행보군

  • ㅋㅋ

    노동자들이 직업교육을 통해 사회적일자린가 무신가로 몰릴수 있다고 해도 과연 노동자들이 시도때도 없는 해고를 수용할꺼라고 생각하나?
    하여간 사회당이나 민노당이나 잘 한다 이것들아

  • 도리도리

    그럼 금민씨, 문국현 후보랑 통합하세요.
    노동자들의 저항이 부족해서 지금껏 문제가 해결되지 못한것도 아니라니... 저런생각이 한국 노동운동을 말아먹습니다.

  • 민노당 자주파에 신물이나서 사회당을 주시하고 있었는데 이 정책은 좀 아니네요. 물론 직업교육을 강화하는 건 필요하지만 그것만 가지고선 아무것도 안 되고 실직 노동자를 위한 복지 대책과 고용행태 개선을 위한 노-사를 포함한 전사회적 합의 등등 많은 것들이 병행되어야만 효과가 있겠죠.

    아, 이번 대선은 정말 찍을 대상이 없네요.

  • 똥과된장

    민노당과 한사당 양쪽에서 쌍북을 치는구나. 도대체 왜 당명이 노동당이고 사회당인건지 알 수가 없다. 이런 식이니 문국현이 대안이 된다는 주장이 나올 수 밖에... 아, 뒷골땡겨...

  • 웬 직업교육?

    없던 직업교육을 새로 만들자고 말하기 전에 망해가는 공교육에 대한 대책을 생각해 보는게 상식적인 생각의 순서가 아닐까? 교육내용같은 구체적인 세부도 없으면서 일단 예산책정을 공약으로 내세우네. 어설픈 사회당 은근히 문제네, 골치덩이야.

  • 좌익

    좌파는 노동교육, 직업교육, 산업재편 얘기 하면 안되나?
    사회주의 사회에서는 노동교육, 직업교육, 산업재편이 안 중요하나?
    일단, 노동자의 계급적 이익에 부합하는 얘기를 했구만...

  • 진짜노동자

    맨날 펌프질이나 하면서 노동자들이 진짜 투쟁에 나설땐 뒷꽁무니 빼는 꼴통들아! 대안도 없이 말로만 사회주의 외치는 니놈들이야말로 진정한 기회주의자들이다. 진보정당에 대한 대책없는 비난만 하지말고 니놈들도 뭔가를 좀 내놔봐, 자본주의 망할때까지 기다리면 된다는 한가한 소리하지 말고..

  • 지나가다

    대안없는 비판인지는 모르겠지만... 정말 저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민노당 하는 꼬라지보고 어이없었지만, 매번 저러니까 그러려니 했지만.. 사회당 정말 깨네요-_-;

  • 좌파

    좌파는 노동교육, 직업교육, 산업재편 얘기해도 됩니다. 사실 이런 얘기의 가장 적임자는 좌파 아니겠습니까? 다만 현 상황에서 직업교육 강화 만으로 문제가 해결되겠냐는 거죠. 비정규직법 철폐 혹은 재개정, 실직자를 위한 생계보장 대책부터 마련해 놓고 그 다음에 (각족 투쟁과 더불어) 직업교육, 산업재편을 논하는 게 순서 아니겠습니까? 이 정도면 말 그대로 전사회적 수준의 합의가 있어야 하는 데 이게 직업교육 강화만으로 이룩되겠냐구요. 이거야 말로 관념적이지.

  • 고마

    사회당 홈페이지 들어가셔서 잘 읽어보세요. 직업교육만 이야기 한답니까? 양적 유연화를 질적 유연화로 전환시키겠다는 겁니다. 그리고 그것이 확실히 추진될 수 있게끔 기금을 모으겠다는 거고 기금을 모으기 위해서는 사회적 합의가 필요한 겁니다. 일본식 연공서열제로 다시 돌아갈 것인지, 아니면 유럽식 평생교육-직업교육 노동 체계를 도입할 것인지 기로에 서있는 겁니다.

  • 학생

    사회당 당원분들 웃기네.
    이미 스웨덴에서 개판난 연대임금-산업구조조정-직업교육을 대안이라고 우기는 겁니까? 금민 대표가 말한거 이미 다 스웨덴에서 해보고 실패한것들입니다. 노동자계급 내부의 소득격차는 줄일수 있을지 몰라도 전 사회적으로 자본의 지배는 더욱 강화되지요. 연대임금으로 도산한 기업을 대자본이 하나하씩 흡수하면서 거대한 독점자본으로 군림하게 될겁니다. 멀 알고나 말하세요 한심하다 정말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