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 프랑크푸르트 모터쇼, 수만 명 시위로 진땀

내연 엔진 자동차 대신 기후위기 대처 촉구

세계 최대 모터쇼 중 하나가 자전거 시위대 수만 명의 항의에 곤혹을 치렀다. 시위대는 자동차산업이 기후변화를 재촉한다며 기후위기에 맞선 대안을 ...

청소년과 손 맞잡은 노동자들, 국제기후파업 일어난다

한국서도 기후위기비상행동, 21일 기후행진과 시위 예고

스웨덴 청소년 그레타 툰베리 씨가 지난해 3월 등교 대신 스웨덴 의회 앞에서 금요일마다 기후 변화에 대한 대처를 촉구하는 1인 시위를 시작하면서...

전미 4만6천 GM 노동자 파업, “12년 만에 처음”

노조, 경제위기 때 양보했는데 다시 노동자에게 희생 요구

미국 전역의 제너럴모터스(GM) 노동자 수만 명이 파업에 나섰다. 전미 GM 노동자가 집단적으로 파업을 일으키는 것은 12년 만에 처음이다. 노...

영덕 지하탱크서 숨진 이주노동자들...일당 7만원 벌려다

이주노동자 질식사고 되풀이...2년 전 사망한 질식사고 낸 사업주는 집행유예

경북 영덕 지하탱크 청소 작업 중 사망한 이주노동자 4명이 하루 7∼8만 원을 벌기 위해 일하다 안타까운 목숨을 잃은 것으로 밝혀졌다. 또 이들...

이스라엘, 팔레스타인 전자 감시 체제의 서막

[워커스] INTERNATIONAL

이스라엘 국방부는 이런 안면인식 시스템의 도입을 통해 ‘국경 검문소’, 즉 27개 장벽의 검문소가 ‘공항 터미널’ 같아졌다고 말한다. 그러나 이...

홍콩 시위대, 자본의 심장 ‘코즈웨이베이’ 불태워

미영사관 앞 집회도…이유는?

홍콩 시위대가 이번엔 코즈웨이베이에서 대규모 시위를 벌였다. 홍콩 정부의 송환법 철회 발표에도 시위대 수만 명은 ‘5대 요구, 전면 수용’을 외...

홍콩을 직면하다: 대중운동의 민주화 요구와 정당정치

[기고] ‘잔중(佔中)’과 ‘잔중(佔鐘)’:홍콩 사회 ‘운동의 형성’과 ‘거대사건’의 형성

이 글은 다양한 문제를 제기하고 있다. ‘일국양제’에 대한 평가와 새로운 접근, 1989년 ‘천안문 사건’에 대한 평가, 홍콩의 식민지 역사에 ...

‘워너비 우익’ 아베의 시계가 가리키는 시간

[워커스 인터] 수출 규제의 의미, ‘전후 레짐’의 탈각

수출 규제라는 강경한 수단으로 강제징용배상판결을 무너뜨리려고 하는 아베 정부를 일본 좌파나 자유주의 세력들이 강하게 비난하고 있는 것은 단순한 ...

홍콩 시위대, 몽콕경찰서 앞 극한 대치

[홍콩 현지 취재] 경찰, 시위대에 총기 겨눠

홍콩 시위대가 총파업이 끝난 3일 오후 9시경(현지 시각)부터 몽콕경찰서 앞에서 경찰과 대치 중이다. 홍콩 시위대는 오후 8시 40분경 총파업이...

삼성화재의 현금인출기, 이주노동자 퇴직금?

[워커스 이슈②] 찾아가지 못한 퇴직금 수익으로 사망한 이주노동자 장제비 지원

이주노동자들이 많아질수록 그리고 이들의 퇴직금 수령이 어려워질수록 이득을 보는 곳이 있다. 바로 출국만기보험(출만금)을 사실상 독점 운영하는 삼...

몽골 청년 이주노동자, 자르갈 씨의 퇴직금 찾아 삼만 리

[워커스 이슈②] 근로기준법 부정하는 고용허가제

몽골 청년 자르갈(가명) 씨는 근로계약서에 자꾸 손이 갔다. 기능과 한국어 시험, 인터뷰를 어렵게 통과해 한국 사업주에게 받은 ‘고용허가서’와 ...

홍콩 시위

[워커스] 사진

2019년 7월 말부터 8월 중순까지의 홍콩 시위에 대한 기록이다.

한일 갈등의 본질, 제국주의 패권 쟁투

[워커스] 한반도

지금 동북아는 거대한 지각 변동 중이다. 2019년 국제 정세가 마치 100여 년 전 한반도 상황과 유사하다는 분석이 많은데, 그때와는 상황이 ...

걸프의 냉전 - 카타르와 사우디 그리고 한국

[워커스 이슈②] 카타르 골이 흔든 국제 석유 시장과 그 이면

걸프 냉전이 2년째 계속되고 있다. 사우디는 소국 카타르를 향해 으르렁 거렸고, 카타르도 물러서지 않았다. 사우디는 2017년 6월 5일 카타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