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 제동 건 천영세, 민주노총·전농 등에 '도와달라'

천영세 직무대행 "분당 운운, 용납할 수 없다"

민주노동당 내분이 수습 기미를 보이지 않고 있는 가운데 당 대표 직무대행을 맡고 있는 천영세 의원이 일각에서 제기되고 있는 분당 주장에 차단막을 치는 한편, 민주노총 등 당 외곽 대중조직의 적극적 역할을 주문하고 나서 주목된다.

천영세 직무대행은 이날 오전 중앙당사에서 열린 당직자 전원회의에서 "당내 과도한 대결과 분열 조장하는 일체의 언행을 중지해 달라"고 요청한 뒤, 단호한 어조로 "특히 분당을 운운하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어 천 직무대행은 "이유 여하를 막론하고 분당을 운운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며 "이것은 당을 살리자는 게 아니고, 당을 죽이자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터져나오는 '분당' 주장에 제동을 걸고 나선 천 의원은 이날 '제2창당 운동'에 동참해달라고 호소했다.

천 직무대행은 "환골탈태의 각오와 결심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술자리 안주삼아 당을 이렇게 저렇게 씹지 말고 당원 여러분들이 당을 살리기 위해 제2의 창당운동을 해달라"고 호소했다.

천영세, "민주노총, 전농, 전빈련.. 불구경 말라"

한편, 천 직무대행은 이날 '제2창당'의 방법론으로 "문턱을 낮춰야 한다"고 주장하며, 민주노동당을 '배타적 지지'하고 있는 민주노총 등에 대해 도움을 호소했다.

천 직무대행은 "여태까지 당은 폐쇄적이라고 비쳐져 왔다"며 "이것이 당 혁신의 과제"라고 밝혔다. 이어 그는 "문턱을 낮추는 것이 제2의 창당"이라며 "진정 당을 아끼고 사랑한 인사들과 국민들을 위해 문턱을 낮추고 문을 활짝 열어야 한다"고 당의 문호 개방을 강력 주장했다.

천 직무대행은 어느 세력에게 문호를 개방해야하는 지는 구체적으로 밝히지 않으면서도, "민주노동당을 배타적 지지해준 민주노총, 전농, 전빈련 동지들은 강 건너 불 보듯 민주노동당을 보지 말아 달라"며 사실상 당 내분 수습을 위한 민주노총 등 당 외곽 대중조직들의 적극적인 개입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어 그는 "민주노동당의 전환기인 지금은, 총체적 사회변혁운동의 갈림길의 중대한 분수령이며, 여러분의 운명"이라며 "주변에서 들리는 얘기를 듣고 재단 예단하지 말아 달라"고 덧붙였다.

한편, 민주노동당은 오는 7일 시도당위원장단 회의와 전국지역위원장단 연석회의를 잇따라 열고 중앙위 소집 시기 등을 결정하기로 했다. 천 직무대행은 이 회의와 별개로 민주노총 등 민주노동당 '배타적 지지' 단체 지도부와 회동을 갖고, 현재의 당 상황에 대한 의견을 청취할 계획이다.
태그

민주노총 , 분당 , 민주노동당 , 민노당 , 천영세 , 자주파 , 배타적 지지 , 평등파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김삼권 기자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많이본기사

의견 쓰기

덧글 목록
  • ****

    어처구니 없는 천선생입니다. 당신이야, 일정한 지분을 가지고 있고 의원으로 부귀공명을 누리었으니 당연 분당에 대해 기분이 나쁠거외다. 그러나 진정 문제점을 모르고 계십니까? 엄청나게 다른 세력들이 있습니다. 한 지붕 두가족이 있는데, 한가족은 남한민중과 노동자농민의 삶이, 한가족은 북한정권의 존립이 제 1차적 과제인데 함께 하라굽쇼? 여지껏 탄압의 동병상련으로 같이 있을 수 있었지만 이제는 아니라고 봅니다. 분당이 이번 대선 패배의 결과로 주장하는 것이 아닙니다. 이미 이전부터 제기되었던 것이 이번시기에 불붙는 것입니다. 사태를 똑바로 아시오~~~
    참고로 전 어느 정파에도 소속되지 않은 그저 평범한 당원이요, 민주노총 조합원이외다.

  • 재갈

    이제 권력을 장악했으니 제갈을 물리겠다고... 그러면 우리가 수그러들줄 아십니까? 제발 용서하지 마세요. 어디에 협박입니까? 참 기분 나쁘네요. 어르신!!!

  • 일리일리

    무식하면 용감하다더니...천나으리가 그 모양이오.ㅋㅋㅋ
    사회변혁을 얘기하면서, '당 문턱을 낮춰 국민의 당으로 만들자'고 하면 창조한국당을 염두에 둔 건 아닐테고...그게 어떤 당의 모습일까?ㅎㅎㅎ...천영세는 하늘에다 진보정당을 만들 심산이신가.ㅋㅋㅋ, 무식하면 용감하지!

  • 평당원42

    관료들께서 아주 그냥 불호령을 내리시네.
    관료주의와 결별하는 진보정당운동으로 갈꺼다. 관료정당 빠빠이.

  • 불구경

    중앙위 때 난동부리던 민주노총 사무총장 더러 도와달라 하네.
    웃긴다, 웃겨. 같은 당원끼리 누굴 용납 못해?
    그 무리가 그 무리인 것들끼리 잘들 세력 규합해보삼.

  • 강철군화

    민주노동당은 당입니다. 독립적으로 존재하는 당이지요. 하지만 천영세님은 민주노동당은 민주노총 전농과 같은 조합조직과 연대하는 하나의 전선체의 하나로 보시는 모양입니다. 바로 전민항쟁 노선이죠. 왜냐면 지도적인 정당은 이미 존재하니까요. 민주노동당은 그 지도적인 정당의 지휘를 받으면서 결정적인 시기를 기다리며 투쟁하면 되니까요.

  • ..

    도와달라 대상도 민노충 전농이라 하고 있으니
    아주 제대로 맛가게 만들어 버리는구만.
    잘 했어. 아주 잘 했어. 쫙쫙쫙.

  • 노동자

    제발부탁인데 민주노동당과 민주노총은 이제 좀 결별합시다.

  • 수구골통

    분당을 반대하고 당혁신을 통해 새롭게 거듭나자는게왜잘못됬는데 ?
    그럼 분당하고 갈라서는게 잘하는거냐?
    재발정신좀차려라 진보하는게 아니라 후보하는거냐 니편내편도 구분못하면서 어떻게 민중을 지도하고 민중을 위해 운동한다냐
    *하고 된장도 구분못하는 어리석은 피플들아 재발 정신좀 차려라.
    시거든 떨지나 말아야지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