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떡볶이 노점상’, “영업을 계속하게 해달라” 분신

[최인기의 사노라면] '붕어빵 노점상’ 자살 5개월 만에 또 노점상 분신 시도

황사바람에 갇혀 있는 노점상에게 봄을 맞이하는 심정은 결코 녹록치 않다. 하지만 더 우리를 괴롭히는 것은 다름 아닌 단속과 철거다.

지난 3월 13일 오후 4시경 성남 재생병원앞에서 장사하던 노점상 전영걸(46)씨가 분신을 하였다. 전 씨는 5년째 떡볶이 등 분식을 판매하던 노점상이다. 전씨의 분신에는 최근 몇 개월 동안 성남시의 단속예고와 표적단속을 받아야 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그래도 포기 할 수 없었다. 장사를 멈출 수는 없었던 이유는 하나밖에 없는 딸과 아내, 그리고 자신의 생계가 손수레에 달려있었기 때문이다

급기야 3월 14일 오후 성남시의 기습 단속이 벌어졌다. 분당구청 모 팀장이 단속반원 5명과 함께 노점상 단속에 나섰다. 전씨는 이에 맞서 생계대책을 요구했다. 돌아오는 답은 "당신이 하고 있는 것은 불법"이라는 차가운 말뿐이었다. 전씨는 사정사정 하며 며칠 말미를 달라고 요구했지만 단속반원들의 철거는 거침없이 진행이 되었다. 결국 이들과 맞설 수 있는 것은 죽음뿐이라고 생각했다. 전씨는 20ℓ들이 용기에 든 휘발유를 온 몸에 뿌렸다. 라이터로 불을 붙였다. 그리고 절규했다.

“단속을 중단하고 영업을 계속하게 해달라. 대안을 마련하고 단속을 하라…….”

온 몸에 화상을 입은 전씨는 인근 강남 베스티안 병원에 후송돼 현재 중환자실에 입원해있다. 상반신에 3도 화상을 입고 현재 중태에 빠져있다. 옆에서 전씨를 말리던 부인도 온몸에 2도 화상을 입고 같은 병원에서 치료를 받는 처지가 되었다.

노점상 전영걸 씨의 분신은 고양시 노점상 고 이근재 씨가 돌아가신지 다섯 달을 경과하는 즈음에 벌어진 사건이라서 우리에게 충격을 주고 있다. 지난 대선시기 이명박 정권은 재래시장을 돌며 노점상에 대한 단속을 하지 않겠다고 립서비스를 했다.

뿐만 아니라 서울시는 노점상관리통제 정책을 내놓고 입맛에 맞는 노점상에게는 당근을 주는 척하지만 실질적으로 전체 노점상에 대한 말살과 배제정책으로 노점상에게 채찍을 휘두르고 있다. 전국적으로 노점상 단속은 광풍처럼 휘몰아치고 있다. 이미 수십억 이상의 혈세를 들여서 노점상 단속이 강행되고 있다.

이명박 정권이 들어선지 보름이 지나서고 있는 지금, 우리사회는 신공안 정국이 출범한 것이 아니냐 하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다. 이렇듯 같은 하늘아래 가진 자와 그렇지 못 한자의 명암이 극명하게 갈라지는 것이 우리의 현실이다.
덧붙이는 말

최인기 님은 전국빈민연합 사무처장으로, 본 지 편집위원으로 일하고 있다

태그

노점상 , 분당구청 , 분신 , 단속 , 전노련 , 이근재 , 표적단속 , 떡볶이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최인기(전빈련)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많이본기사

의견 쓰기

덧글 목록
  • 마음이 아픕니다. ㅠㅠ 이렇게 분신이 잦은 시대..

  • 불법

    분신조차..불법이다..

  • 어른들은 생각 좀 하세요

    ㅄ들이 꼭 도덕, 배려, 존중, 양심 지랄지랄하더니 막상 지들은 뭐야? 니들도 저 노점상 아저씨들의 입장에 서서 생각해 보라고
    내가 이런 말 해 봤자 도움도 안돼지만 생각좀 해봐
    이명박 너는 또 뭐야 ㅄ아 응? 노점상 단속 안한 다며
    기껏해야 길거리 거지들이라고 생각하냐? 인권, 인권하면서 지랄하는데 니 부모님들이 노점상 한다고 생각해 그러면 단속 하겠니?
    또 이런 말 하면 명예훼손 어쩌구 저쩌구 하면서 잡아갈거지?
    잡아가 나 광주광역시 월곡 2동 10단지 1016동 203호에 사니까
    얼른 와서 잡아가라 아 글고 집전화는 062-452-8503이야
    얼른 잡아가

  • 진보라

    세상은 꺼꾸로 돌아가는데, 소위 진보를 자처하는 자들은 저리 서로 헐뜷고 있으니 답답하오...

  • 후배 노점상

    최인기 동지가 또다시 구속이 되었습니다. 고양 이근재열사 투쟁건으로 체포영장이 발부되어 수배중이었습니다. 선배 또다시 옥중투쟁이라니 몸건강이 최곱니다. 건강하시고 면회한번 갈께요

  • 이~젠 제발.!

    죽지말고, 제발싸워서 이기자 구요.!
    서민의 고통을 모르는 관료들에게는 몽둥이 질이 직빵입니다.!
    노동자.서민이 힘을 합쳐 세상을 바꾸어 내고 우리의 희망 아이들에게 새세상을 물려줍시다....전 영걸님..꼭 쾌차 하시길..부탁드립니다.

  • 황원우

    가슴이 아픕니다..
    더욱 힘든 것은, 메이져급 인터넷 포탈에 이런 기사 올라오면.. '서울 어디어디 노점상들 월수입 수백인데 그것을 못벌게 하니 분신한다..'는 둥.. '죽창들고 또 설쳐보시지..'라는 둥.. 비아냥 거리는 기사일색이더라는 것...

    힘없는 민초의 발버둥이 그 아니 가련합니까..

    악플다는 어리석은 백성들이 언젠가는 진실에 눈 뜰 수 있기를...

  • 이이잉

    이명박 이 개새끼야 넌 뭟하고 있는거냐??
    학원만 도 쳐벌고 씨발 가난하고 불쌍한 서민들은 뭘하라고....
    노무현대통령때는 물가도 안 오르고 아무문제없었는데 씨팔 너같은 개새끼는 뭐하길래 물가나 올리고 가난한 서민들 살기 어렵게 만드냐? 씨팔새끼.. 꺼져라

최신기사
기획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