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각시설 긴급정비 도중 하청노동자 산재사망

회사측, 낙하물 방지 대책 마련하지 않아

9일 오전 10시께 울산 남구에 있는 산업폐기물 처리업체 (주)코엔텍 소각시설(K-2)에서 협력업체 소속 A씨(61세)가 산업재해로 숨졌다. A씨는 소각로 안에서 발판 설치작업(비계 작업)을 하던 도중 낙하물에 머리를 맞아 그 충격으로 비계에서 떨어져 사망했다. 회사측은 낙하물 방지 대책을 마련하지 않아 처벌 받을 것으로 보인다.

코엔텍은 소각로 내 보일러에 문제가 생겨 긴급 정비에 들어갔다. 뜨겁던 소각로를 식히면 온도차로 인해서 소각로 벽면에 쌓였던 재 덩어리(크랭크)가 낙하하는 일이 발생한다.

코엔텍은 임시보수를 위해 8일 오후 소각로를 정지했고, 9일 오전 임시보수에 들어갔다. 코엔텍에서 일하는 한 정규직 노동자는 “통상 소각로 불 끄고 24시간이 지난 뒤에 보수작업을 진행하는데, 이번 사고는 24시간 전에 작업을 시작해 무리가 있었던 것 아닌가 추측한다”고 했다.

하지만 산업안전보건법에는 소각로 시설 내에서 작업할 시 일정시간 후에 작업하라는 규정은 없다. 노동부는 해당 소각시설에 대해 작업중지 명령을 내렸다.
태그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용석록 객원기자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많이본기사

덧글 작성

참세상은 현행 공직선거법 82조에 의거한 인터넷 선거실명제에 반대합니다. 이는 독자와 활발하게 만나고 토론하여 여론의 다양성을 꾀하고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할 인터넷 언론의 사명을 거스르기 때문입니다.

헌법재판소는 지난 2012년 8월 23일 정보통신법상 인터넷실명제에 위헌 결정을 내렸습니다. 하지만 공직선거법은 선거 시기에 인터넷 언론사 게시판 등에 여전히 실명확인을 강제하고 있습니다.

참세상은 실명확인시스템 설치를 거부할 것입니다. 제 21대 전국국회의원선거 운동기간(2020.04.02~04.15)중에 진보네트워크센터(http://www.jinbo.net)에서 제공하는 덧글 게시판을 제공합니다. 아래 비실명 덧글 쓰기를 통해 의견을 남겨주시거나, 아래 소셜계정(트위터,페이스북 등)으로 의견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덧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