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조 “조전혁, 국민에게 사과하라”

헌재판결 환영..조 의원 1억 4천여만원 추심절차 진행

전교조는 29일 헌재 판결에 대해 성명을 내고 “국회의원의 직무행위가 국회 내의 회의와 표결에 한정된 것임을 확인하고, 국회의원이라 하더라도 직...

헌재 ‘전교조 명단공개, 조전혁 권한 아니다’[1]

조전혁 의원 제기한 권한쟁의 심판사건 각하

헌법재판소는 29일 “법원이 전교조 명단 공개 관련 결정을 통해 헌법기관인 국회의원의 권한을 침해했다”며 조 의원이 서울남부지법을 상대로 낸 권...

조전혁 “전교조 명단 내리겠다”[3]

4일 자정 기해 철회...명단공개 파문 일단락 될 듯

조 의원은 3일 보도자료를 내고 “4일 자정을 기해 명단을 내리기로 했다”며, “동료의원들이 명단공개에 힘을 보태줘 더 이상 공개의 실익도 없지...

전교조 명단 본 학생, “색안경 끼고 보게 될까 두렵다”[1]

[교육희망] 진정 알고 싶었던 건 알 수 없었다

학교에서 선생님께서 가르쳐 주시는 소중한 것들, 올바른 가치관 이런 것들조차도 색안경을 끼고 바라보게 될까봐 두렵다. 진정으로 알고 싶었던 것을...

검찰, 전교조 전공노 ‘명단’ 제출하라

민주노동당 압수수색 영장 발부

조전혁 의원의 전교조 명단 공개에 이어 한나라당 의원들이 집단적으로 명단 공개에 동참한 가운데, 검찰이 전교조, 전공노 명단 확보를 위해 민주노...

전교조 판결 불만 한나라 의원들 ‘불법 연대’

명단공개된 교원에 괴문자와 보이스피싱도

법원이 전교조 명단 삭제를 명령하며 이를 어길시 하루 벌금 3000만원을 내린 결정에 반발한 일부 한나라당 의원들이 조폭판결이라며 법원과 맞장을...

조전혁, “법원 판결 테러수준의 공포”[2]

손해배상 청구엔 전교조 외 교원단체 조합원도 참여

조전혁 한나라당 의원이 교원단체 명단 공개 관련 매일 3천만원 벌금 결정을 내린 판결을 두고 “테러수준의 공포감을 느끼고 있다”고 밝혔다.

전교조 명단, 조전혁은 GO <동아>는 STOP

동아닷컴, 전교조 교사 명단 게시물 삭제

조전혁 한나라당 의원이 법원의 거듭된 판결에도 불구하고 자신의 인터넷 누리집에 올린 전교조 교사들의 명단을 삭제하지 않겠다고 공언하고 있는 가운...

조전혁 “파산하더라도 명단공개 유지하겠다”[8]

삼권분립 지키기 위해 희생하겠다 밝혀

한나라당 조전혁 의원이 전교조 명단 공개와 관련 법원의 강제 이행금 처분과 관련 “삼권분립이라는 더 큰 가치를 위해서라도 절대 결정을 번복할 수...

명단공개 조전혁, 매일 3천만원씩 강제금 물어야[4]

법원, 조전혁 의원에 간접강제 이행 결정

재판부는 “공개금지 가처분 신청 사건 결정에 따른 이 사건 신청은 이유가 있다”고 설명했다. 또 “간접강제 금액은 의무위반이 있은 날마다 1일 ...

전교조 명단공개, 학부모도 '반대'[10]

[기고] 조전혁 의원의 명단공개는 반교육적 처사

조 의원의 명단 공개는 전교조를 겨냥했다는 스스로의 말과 같이 교원단체를 무력화시키기 위해 행해진 일다. 그렇기 때문에, 조전혁 의원의 명단공개...

전교조 5월 중순 교육 실천 선언에서 실명 공개[1]

전교조 조합원으로서 학생과 학부모 앞에 당당히 서줄 것 당부

전교조는 5월 중순 스승의 날과 전교조 창립 21주년을 맞아 ‘교육비리 척결, 차별 없는 교육, 학습부진아 지도’ 등 전교조 조합원의 실천방안을...

“학부모 알권리와 전교조 명단공개가 무슨 상관?”[12]

평등교육실현 학부모회, "학부모들이 원하는 것은 교육불평등 교육정책 중단"

“우리 학부모들에게 정작 중요한 것은 교사의 어느 노동조합소속인가가 아니라 교사가 학생들과 어떻게 관계 맺고 있으며, 또한 학부모들과 어떻게 소...

조전혁 한나라 의원 법원무시, 전교조 명단 전격 공개[6]

전교조 조 의원에 집단적인 민사상 손해배상 청구, 형사 고발

조전혁 한나라당 의원이 오늘(19일) 자신의 홈페이지에 전교조 6만여명의 명단이 포함된 전체 교원단체 명단을 전격 공개해 파장이 일고 있다. 조...

조전혁 의원 전교조 명단 다른 방식으로 공개

“전교조 권위주의 부정으로 교장·교감 위엄 안 선다”

전교조 소속 교사 명단을 인터넷에 공개하겠다고 밝혔다가 법원 판결로 명단 공개가 어려워진 조전혁 한나라당 의원이 이번엔 다른 방식으로 공개 하겠...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