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원 ‘세월호 특위 세금도둑’ 발언, 벌써 특위 흔들기”

새정치, “3급 임명절차까지 법안에 담았는데...조사활동 방해 의도”

김재원 새누리당 원내 수석부대표가 16일 세월호 진상규명 특별조사위 사무처 조직을 ‘세금도둑적 작태’라고 맹비난하자 새정치연합이 “구성도 안 된...

정의당, 사민주의 전면화하며 진보재편 주도 의지 밝혀[1]

천호선 신년 회견, “진보의 힘 모으는 것, 원내 유일 진보정당의 사명”

정의당은 올해 한국 정치 최초로 원내 사회민주주의 노선을 당 강령에 천명하고, 정의당이 진보정치 재편을 주도해 나가겠다는 의지를 밝혔다.

천정배, 온건 합리적 진보 노선 강조[2]

“전당대회 결과 보고 국민모임 합류 고민”...김세균 국민모임 대표 면담

국민모임 신당 합류여부를 놓고 관심을 받고 있는 천정재 전 법무부 장관은 새로운 신당 노선은 온건 합리적 진보 노선이 적절하다고 밝혔다.

정의당, 정동영 탈당에도 관망 모드 유지

천호선, “비전 제시 기대”, 심상정, “야권 혁신 경쟁 계기”

11일 정동영 새정치연합 상임고문의 탈당 후 국민모임 합류 선언이 나온 뒤에도 정의당은 여전히 관망모드를 취하고 있다.

정동영, 우경화 새정치연합과 결별 국민모임 합류 선언

“새정치, 중도 우경화 환상에 진보적 가치들 소리 없이 사라졌다”...신당 추진 탄력

정 고문이 탈당을 결심하고 국민모임을 선택한 이유는 새정치연합이 당헌과 강령 등에서 노동권과 보편복지, 한미FTA 등의 조합을 수정하면서 급격한...

김기춘, 작년 비선실세 보고 받고 조사 없이도 결백 확신

“국회 있을 때부터 잘 알고, 만남 없는 것 확신해 허위로 봤다”
박범계, “실세비서관들에 비서실장이 무릎 꿇었다”

김기춘 청와대 비서실장은 지난해 1월 6일과 5월에 이미 정윤회 등 청와대 비선실세 문건 내용을 보고 받고도 조사를 하지 않은 것은 이들이 결백...

국민모임, 신당추진위원회 본격 활동 결의

신년회 개최, “4.28 보선 참여”...12일부터 국민대토론회

진보적 대중정치 복원을 위해 시민사회, 학계, 종교계 등 민주진보인사로 구성된 ‘국민모임’이 신당추진위원회 출범을 결정해 신당 창당이 본격화될 ...

노동당, ‘진보정치 재편’ 논쟁 본격화

각 후보들 국민모임+정동영 신당 움직임에 대한 입장 공개

진보재편 논쟁은 본격적인 당대표단 선거운동 돌입직후인 지난 1월 1일 하 모 당원이 진보재편 관련 입장을 3인의 당대표 후보에게 물으면서 진행됐...

“통합진보당 해산 후, 정의당이 진보정치 새 모습 보여야”[5]

천호선, 국민모임 신당 관망...“진보 외치는 사람 다 모인다고 국민 사랑 보장되나”

천호선 정의당 대표는 대중적 진보정당 창당을 촉구한 가칭 ‘국민모임’ 흐름을 두고 일단 관망하고 지켜보겠다고 밝혔다. 또 통합진보당 해산 후 유...

노동당 당대표 선거, 진보재편 결론 따라 후폭풍 우려 제기[7]

2011년 독자-통합 논쟁 재현가능성 커..진보재편 논란 종지부 찍을까

기호 1번 나경채 후보가 당원총투표를 통한 진보재편을 내걸면서 모든 논쟁 구도는 당원총투표와 진보재편으로 빨려 들어가고 있다. 나경채 후보 쪽은...

노동당 당대표 선거, 정의당과 통합여부 놓고 격돌 예상[5]

‘재편파’ 나경채 - ‘당의미래’ 윤현식 - ‘신좌파모임’ 나도원 3파전

당내 최대세력으로 꼽히는 재편파의 나경채 후보가 “진보재편, 당원총투표, 제1야당 교체”를 핵심 슬로건으로 내걸고 신좌파모임이 강하게 반대하고 ...

국민모임, 새 정치세력 건설 호소

105인 선언...신당창당 촉진 역할

종교계, 노동계, 학계, 문화 예술계, 언론계, 법조계, 시민사회단체 인사 105명이 새로운 진보적 대중정치 복원을 위해 국민의 눈물을 닦아줄 ...

통합진보당 해산결정 부당하지만 또 다른 계기

[기고] 진보당 해산심판 사태의 주체적 책임

한편으로 모두가 다 판단하듯이 박근혜 정권은 통합진보당 해산 심판정국을 형성하면서 자신의 정치위기 국면을 슬그머니 넘기고 있다. 그러나 진보진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