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합]현중, 물적 분할 ‘날치기’ 통과…법적 효력 논란

노조 따돌리며 ‘날치기’ 처리, 노조 2일 전면파업

현대중공업 물적 분할이 31일 오전 11시 10분경 울산대학교 체육관에서 열린 임시 주주총회에서 ‘날치기’ 통과됐다. 현중 물적 분할 날치기 통...

김용균 사망 174일, 발전사 위험과 중간착취 그대로

발전사 비정규직 노조 “김용균 후속 대책, 대통령이 책임지고 이행해야”

청년 비정규직 노동자 김용균 씨가 사망한 지 반년 가까운 시간이 지났지만, 발전소의 위험한 현장과 중간 착취에 대한 개선이 더디게 진행되고 있다...

민주노총 “간부 전원구속, 문재인 정권의 공안탄압”[1]

구속자 석방 않을 시, 7월 총파업 ‘대정부 총파업’으로 선회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위원장 김명환, 민주노총)이 지난 30일 간부 3명에 대한 구속 사태를 문재인 정부의 공안탄압이라고 비판하고 나섰다. 민주...

‘핫한 투자 아이템’ 쉐어하우스, 청년들은 두 번 운다

[워커스 이슈①] 청년 쉐어하우스 입주 분투기

청년들을 위한 조금 더 저렴하고 안정적인 주거형태는 없는 걸까? 고민을 거듭하는 와중에 새로운 주거의 세계를 발견했다. 이른바 ‘쉐어하우스’. ...

[3신] 현중, 주총 장소 급변경…현중지부도 장소 이동

한마음회관서 16km 거리 울산대 체육관...절차상 위법 문제 논란 일 듯

현대중공업이 물적 분할을 위한 주주총회 장소와 시각을 울산대학교 체육관, 31일 오전 11시 10분으로 변경했다. 울산대 체육관은 원래 주총 장...

[1신]현중, 한마음회관서 주총 강행 시도…용역 대치 중

금속노조 "농성장 침탈 시 울산지부, 현대차지부 파업 돌입"

현대중공업이 31일 물적 분할을 위한 주주총회를 예정대로 한마음회관에서 강행하려 한다. 현대중공업은 오전 7시 45분 경 용역 경비 약 1천 명...

현중 주총 새벽, 긴장 감돌아…경찰 대규모 배치

현대중공업 주총장소 변경 가능성도...노조 촉각

31일 오전 10시면 울산 한마음회관에서 현대중공업을 물적 분할하는 임시 주주총회가 열린다. 주총 개최까지 몇 시간 채 남지 않은 이날 새벽, ...

민주노총 간부 3명 구속, 법원 “증거인멸, 도주 염려”

3명은 기각, 문재인 정권에서 첫 구속영장 발부

법원은 30일 6명에 대한 영장실질심사를 열었으며, 이들 중 민주노총 조직실 소속 간부 3명에 대해서는 증거인멸 및 도주의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

국회 육탄전 벌였던 자한당, ‘폭력노조 퇴출법’ 추진

‘노조해산’까지 가능한 노동3권 무력화 법

지난달 국회에서 격렬한 육탄전을 벌였던 자유한국당이, 민주노총의 폭력성을 비판하며 ‘폭력노조 퇴출법’을 추진한다고 밝혀 눈길을 끌고 있다. 해당...

현중 물적분할 저지투쟁 6천여 운집

주총 하루 앞…경찰은 4200명 모여

현대중공업 물적 분할을 위한 임시주주총회가 하루를 앞둔 가운데, 6500명에 달하는 전국 노동자들이 주총 장소인 한마음회관 앞에서 집회를 열었다...

7월 3일 공공부문 비정규직 총파업 나선다[1]

공공부문의 100만 비정규직 사용자인 대통령에게 노정교섭 촉구

20만 명의 공공부문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정규직 전환과 차별철폐를 걸고 7월 3일 파업에 나선다. 공공운수노조, 서비스연맹, 민주일반연맹, 여성...

자본의 출구전략, 부동산 시장은 여전히 뜨겁다

[워커스 이슈①]투기 세력부터 건설 자본, 끝없는 ‘부동산 호황기’

자본과 투기꾼들은 정부의 규제를 우회하는 새로운 탈출구를 찾거나, 정부와 공조해 또 다른 투기 시장을 만들었다. 《워커스》가 ‘투자’라는 이름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