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발적이었음 드러날 것"

권오헌 민가협 양심수 후원회장 인터뷰

제작자정보
제작 : 민중언론 참세상 촬영 : 김용욱 기자 편집 : 김용욱 기자
전여옥 한나라당 의원을 폭행했다는 혐의로 구속 수감중인 이정이(69) 부산민가협 대표와 6일 보석으로 석방된 조순덕 전 민가협 상임대표의 2차 공판이 10일 서울남부지법 304호 법정에서 열렸다.

권오헌 민가협 양심수 후원회장은 공판이 끝난 후 "오늘 나온 증인이 모두 검찰 측 증인이었지만 눈을 후볐다거나 얼굴을 가격한 이이 없다는 증언이 나왔다. 또한 우발적인 사건으로 드러나고 있다"고 공판 내용을 전했다.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