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 북아현동 뉴타운, 7상가와 강제철거

북아현동 뉴타운 1-3구역, 곱창집 가게 강제철거 한 이후

제작자정보
제작 : 장채연
서울시 서대문구 북아현동은 2005년 뉴타운촉진지구로 지정되었다. 현재 1-1, 1-2, 1-3구역, 2구역, 3구역으로 나뉘어 있으며, 그 중 1-3구역에서는 상가 세입자들이 비상대책위원회를 만들고, 조합과 건설사 측에 철거 시 영업을 계속 할 수 있는 임대상가 제공과 적절한 보상을 요구하는 활동을 하고 있었다. 조합과 건설사에서는 이것이 불법적인 행위라며 막대한 소송비와 사업지연으로 인한 이자를 청구하였고, 일곱 가구의 상가만이 남아 싸움을 하고 있었다.

지난 2011년 11월 11일, 조합장과의 중재를 위해 상가 세입자들이 법원에 간 사이 일곱 상가 중 곱창집을 강제 철거하는 사건이 일어났다. 곱창집 주인인 이선형 씨 부부는 철거된 가게 앞에 천막을 치고 농성을 시작했다.

2012년 2월 현재, 다섯 가구의 상가가 남아있으며, 매주 수요일 저녁 8시 천막농성장 앞에서는 강제철거 반대와 생존을 위한 ‘수요촛불문화제’가 진행되고 있다.
태그

강제철거 , 아현동 , 철거민 , 용산참사

로그인하시면 태그를 입력하실 수 있습니다.
장채연의 다른 기사
관련기사
  •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많이본기사

의견 쓰기

덧글 목록
  • 이선형

    제게 잘못 두가지가 있다면
    첫째:뉴타운지역에서 장사를 한것이고
    둘째:아무일도 없은듯 다른곳에서 장사할수도없는 가난입니다
    잘못을 인정하신다면 제게 침을 밷으시고 아니라면 원인제공자에게 하십시오.


  • 이선형

    강제철거 폭력철거 자행하는 조합 잘못은 말할것도없고,
    용산참사 이후로 신설된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도정법)과 2011년 연말에 개정된 도정법으로 엄연히 상가세입자를 그나마도 보호할수 있는데도 불구하고 2012년1월30일에 있은 서울시장의 "잘못된 뉴타운에 대한 정책전환발표"에서 "상가세입자는 법이 없어서 어쩔수 없다"고한 범법적이고 무책임함,이러한 잘못됨을 직간접적으로 알려도 모른척하는 고질적 관료주의현실이 절망스럽지만 포기하지 않고 결사투쟁으로 우리사회가 아직 희망이 있음을,아직은 좋은 사회임을 증명하고 싶으나 강제철거노숙하는 저로서는 너무힘듭니다.하지만 큰도움이 되는 연대하시는분들이 계시니 용기내어 끝까지 싸워 이기겠습니다.앞으로도 충분히 에상되는 희생자분들을 생각하며......

  • 자유인...

    잘 보았습니다.

  • s

    퍼갑니다

  • 김세현

    감사히 잘 봤고 생각하는 계기가 됬습니다.

  • 김세현

    다시 받아갑니다.

  • 김상운

    바쁘다는 핑계로 촛불집회 참석못해 안타캅네요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