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스가 봉쇄됐다"

[국제통신] 그리스 노동자들 트로이카에 맞서 전국총파업

그리스가 긴축조치를 거부하는 노동자들의 바리케이트로 완전히 둘러싸였다. 연이은 대중 파업과 시위에 이어 6일 그리스 정부의 공공부문 노동자 대량해고와 삭감안 의회 승인을 앞두고 노동자들이 강력한 전국총파업을 벌였다.

[출처: www.spiegel.de]

외신에 따르면 5일 새벽부터 열차 운행이 중단됐으며 버스노동자들은 오전 9시부터 3시간 동안 운행을 중단했다. 정부, 정부기관 그리고 학교에서도 24시간 파업이 벌어졌다. 국공립병원 의사들도 파업했으며 응급치료만 이루어 졌다. 국영방송은 다큐멘터리영화만, 국영라디오에서는 음악만 흘러 나왔다. 국영통신사 ANA는 어떠한 뉴스도 보도하지 않았다. 우체국과 은행창구도 닫혔다. 전력과 수력발전소에서는 법적으로 규정된 최소인력만이 남았다. 공항관제사들의 파업으로 그리스 전 항공도 마비됐다. 항구노동자들도 파업에 참여해 항만운송에 상당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노동조합에 따르면 공공부문 노동자들의 90%가 파업에 참여했다. 이번 파업은 공공노동조합연맹(ADEDY) 민간노동조합연맹(GSEE)가 조직했으며, 2010년 초 첫번째 긴축조치 통과 후 11번째 총파업이다.

공공부문 노동자 최소 3만명 해고

점심경 아테네에는 노동조합 추산 2만명 이상의 노동자들이 시위를 벌였다. "충분하다. 우리는 더 이상 할 수 없다"라는 현수막이 보였다. 시위대들은 경찰을 향해 투석전을 벌였고 경찰은 전기수류탄과 최루탄으로 해산을 시도했다. 수많은 시위대들이 연행됐다. 테살라니카 등 다양한 도시들에서도 시위가 벌어졌다.

"110년 전 국가공무원은 해고 불법화를 관철시켰다"고 ADEDY 부대표 를리아스 프레타코스(Ilias Vrettakos)는 아테네 집회에서 말했다. "오늘날, 한 세기가 지난 후 정부와 그들의 신봉자들은 이제 우리를 해고하고자 한다"고 덧붙였다. "그들은 우리에게 그리스를 살리고자 한다고 말한다. 그러나 그들은 그리스를 살리는 것이 아니다. 그들은 임금노동자와 민중을 말살하고 있는 것이다."

정부는 해고대상인 공공부문 노동자를 노동예비인력으로 지정하고 이후 해고할 계획이다. 해당자는 우선 1년 동안 현재까지 임금의 60%를 받게 된다. 1년 후에 독립위원회는 누가 남고 누가 해고돼야 하는지 결정한다.

그리스 의회는 6일 공공부문 노동자 연금과 임금 삭감을 위한 새 법안을 승인할 계획이다. 올해 적어도 3만 명의 노동자가, 내년에는 10만 명의 노동자가 해고되거나 퇴직된다. 그렇지 않을 경우 트로이카(국제통화기금, 유럽연합, 유럽중앙은행)는 구조기금을 지원하지 않을 입장이다. 이 지원금 없이는 그리스는 지불해야 할 부채를 갚지 못한다.

이러한 트로이카와 정부의 입장에 맞서 10월 4일에는 10개 이상의 정부청사, 수많은 시청들 그리고 실업자지원중앙기관이 점거됐다. 이는 정부에 대한 대답이라고 공공노동조합연맹 ADEDY는 밝혔다.

인두세 도입하고 최소임금은 낮추고

공공부문 노동자에 대한 대량해고 계획 외에도 그리스정부는 트로이카의 압력 아래 그리스 민중들을 촘촘히 옥죄고 있다.

대표적인 신규 과세는 새로 도입된 부동산세이다. 인두세로 불리는 이 세금에 의해 모든 부동산 소유자는 부동산의 상태에 따라 1평방미터 당 0.5에서 10 유로에 달하는 세금을 내야 한다. 정부는 이 과세에 의해 20억 유로 세수를 기대하고 있다. 그리스 반자본주의좌파동맹은 이 세금을 신자유주의적 긴축조치에 의한 최악의 약탈물이라고 규정하고 납세 거부를 위한 공동행동을 벌이고 있다.

이와 함께 소득세 과세 기준도 월 375 유로로 낮춰졌다. 법정 최소임금도 삭감된다. 의료, 집세 또는 방과후 교육에 대한 면세액은 폐지된다. 반면 기업이익세는 경기활성화를 이유로 20%로 떨어졌다.

한편 10월 3일에는 중고등학생 그리고 대학생들이 긴축조치와 신자유주의 교육개혁에 맞서 의회 앞에서 대중 시위를 벌였다. 신자유주의 교육개혁 중지와 공공성 확대 그리고 교육민주주의를 위해 그리스 중고등학생들은 현재 648개의 학교를, 대학생들은 전국적으로 96개의 대학을 점거하고 싸우고 있다.

그리스 노동자들은 오는 10월 19일 다시 전국총파업에 나설 계획이다.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