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청소노동자의 눈물어린 호소

"걸레자루 잡았다고 권리를 주장하지 말라는 법이 민주국가에 있습니까?"

제작자정보
제작 : 참세상 촬영 : 김용욱 편집 : 김용욱
8월 4일 서울대병원 본관 로비에서 청소노동자들이 기자회견을 열자 병원 관계자들이 로비 밖으로 나가서 기자회견을 하라며 기자회견을 방해했다. 이날 3.3제곱미터도 안되는 조그만 공간에서 쉰다는 모습을 재현하던 서울대 청소노동자 이영분(공공노조 의료연대 서울지역지부 민들레분회장) 씨는 환자와 보호자들에게 청소노동자의 아픔을 호소하며 눈물을 흘렸다. 그의 눈물어린 호소를 영상에 담았다.
논설
사진
영상
카툰
판화
기획연재 전체목록

온라인 뉴스구독

뉴스레터를 신청하시면 귀하의 이메일로 주요뉴스를 보내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