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12월13일구독신청 | 후원하기

참세상 주례토론회

박정희 경제신화의 허와 실





* 제목: 박정희 경제신화의 허와 실
* 발제: 송명관(참세상연구소)
* 날짜/장소: 5월 18일 (수) 7시 참세상회의실(천연동)


초가집도 없애고 마을길도 넓혀서 새마을운동으로 잘 살아 보세를 실현했다는 박정희 성공신화, 누구나 열심히 일하면 잘 살 수 있고, 열사의 땅 중동에서 건설역군으로 일하거나 독일광부, 간호사 그것도 아니면 월남전 파병으로 목돈을 쥐어 볼 수 있었던 시절. 경부고속도로를 건설해서 유통의 혈맥을 넓히고 포항제철 건설로 상징되는 중화학 장대형 산업 육성으로 한국경제를 반석위에 올려놓았다는 그 때 그 시절을 회고한다.

그러나 박정희 정권 19년 동안 과연 경제는 ‘신화적’으로 성장했을까? 북한과의 대치로 인해 미국의 전폭적인 지원을 받으면서 성장해 나갔던 한국경제의 현실에서 과연 일본, 대만, 홍콩, 싱가포르 등 주변국에 비해 얼마나 성장했을까? 자본주의 최고 황금기를 구사하며 골디락스라 불렸던 1960년대 미국과 유럽의 경제성장에 비해 박정희 정부의 경제성장은 어땠을까?

한편 우리는 박정희식 개발독재에 대한 뿌리깊은 반감 또한 가지고 있다. 특히 개발독재에서 유래된 정경유착과 관치경영은 97년 외환위기를 겪으면서 혁파되어야 상징이 되었다. 그런데 정말 아이러니한 건, 이것을 맹렬히 비판하는 보수주의자들이 국가개입주의의 상징이었던 박정희를 찬양한다는 점이다.

박정희 경제신화는 말 그대로 후대가 만들어 낸 신화다. 그리고 그 신화는 재생산되면서, 현재를 살고 있는 우리의 생각을 특정한 영역에 가두고 있다. 불도저처럼 밀어붙혔던 그 시절의 경제성과를 회상하도록 만들고, 지금의 생산현장에서 벌어지는 노동갈등을 배부른 소리로 만들어 버린다.

이번 주례토론회에서는 한국 현대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박정희 집권시기를 분석하면서, 우리에게 남아 있는 박정희 경제신화의 허화실에 대해서 짚어보고자 한다.

~*<5월 주례토론회 안내>*~

5월 4일(수)
산업구조조정 전망과 한국판 양적완화 논쟁 확대
송명관(참세상연구소)

5월 11일(수)
대한민국의 두 가지 신화, 박정희 VS 노무현
홍석만(워커스 편집장)/ 송명관(참세상연구소)

5월 18일(수)
박정희 경제신화의 허와 실
송명관(참세상연구소)



(chamtoron@list.jinbo.net) 메일링리스트에 가입하시려면 본인의 이메일주소를 입력하신 후 가입버튼을 누르시면 됩니다.



자세히

박정희 VS 박근혜

박정희 체제가 남긴 불평등이라는 유산

새마을의 성공 신화는 ‘말’만 ‘하면 된다’

박정희 경제 신화의 허와 실

박정희 신화 vs 노무현 신화

구조조정 정세와 한국판 양적완화 논쟁

민주노총 연대전략의 혁신방안

산별운동 및 산별노조 강화를 위한 조직개편 방안

페미니즘적 자본축적론

한국사회 금융화의 문화정치경제학

금융화, 자본운동의 변화와 계급통치전략

북핵사태와 위기의 한반도 정세

위기의 조선산업, 흔들리는 일자리

중국의 신 노동자: 현재 상황과 미래 1

금융화와 신자유주의적 복지의 재구성

노사공동결정제의 쟁점과 방향

신자유주의 위기분석과 세계경제

복지국가와 조세: 그 계급적 성격과 정치경제학

계급은 소멸했는가? 마르크스 계급이론의 현재성

박근혜정부의 대학구조개혁과 대학공공성

8.25남북합의의 정치학과 불안정한 동북아시아

1980년대 변혁적 노동운동의 형성과 분화

우크라이나 사태를 보는 올바른 시각

유럽 극우정당의 부상과 유럽좌파의 대응

인도 모디 정권의 정책

인도민족주의 진화과정, 평등하고 자유로운 꿈들의 좌절

‘소득주도성장론’ 비판

중소 분쟁사를 통해 본 중소 논쟁

어쩌다 부동산 소유가 복지를 대신하게 됐을까?

소련 사회주의 경제개혁의 쟁점과 수리경제학파의 등장

문화대혁명, 역사에서 지워진 조반(造反)

핵발전의 두 가지 대안, 에너지 전환과 새로운 적록 연대

학생운동의 현재와 쟁점

홍콩, 이중 식민의 특수성과 한국

2015년 한반도 평화와 남북관계 개선을 어떻게 이룰 것인가?

이윤율 논쟁과 “오래된” 마르크스적 이윤율의 역설

마르크스의 이윤율 개념, 실증분석에서 어떻게 곡해되었나?

‘시간선택제’의 확대는 노동의 권리를 어떻게 박탈시키는가?

노동자 통제 운동의 두 경로: 아르헨티나와 베네수엘라

청년유니온과 알바노조, 그 변방의 목소리

연금개조의 정치학과 연금의 시장화

마르크스주의와 생태논의

120 다산콜센터 서울시 직접고용 투쟁의 의미

이윤율 저하를 둘러싼 위기논쟁의 잘못된 교리들

경제민주주의, 수정주의의 낡은 전략인가 대안적 경제정책의 토대인가?

고등교육개혁의 역설적 효과와 대학의 위기

하녀, 노동자 되다

어떤 민족주의를 상상하는가?

자본주의 위기논쟁에서 우리가 주목해야할 것들 (2)

자본주의 위기논쟁에서 우리가 주목해야 할 것들(1)

공공인프라 투자에 대한 금융지리학적 관점1

2008 금융위기 이후 자본주의 위기 및 붕괴논쟁 평가

‘기후변화’논쟁에서 우리가 놓치고 있는 것들

피케티가 말하고 싶은 것들 VS 말하지 못한 것들 (3)-피케티를 살리는 길

피케티가 말하고 싶은 것들 VS 말하지 못한 것들 (2)

피케티가 말하고 싶은 것들 VS 말하지 못한 것들 (1)

주택 금융화의 전개와 초이노믹스의 본질

시간의 금융화, 공간의 금융화

오마바 행정부의 동아시아 정책과 한미관계

산업단지 구조고도화 정책의 함의

관피아 논의, 어떻게 볼 것인가?

장시간 노동의 실태와 건강

두원정공 주간연속 2교대 도입과 현장투쟁

주간연속 2교대 도입에 따른 노동자의 삶의 변화

누가 시간을 지배할 것인가? 노동시간을 둘러싼 정치와 투쟁

박근혜 국가개조론의 두 축, 전면적 민영화와 규제완화

공공부채 위기를 부풀려 국가개조의 먹잇감으로 삼다

중앙은행 전성시대, 새로운 실험대에 올라선 한국은행

비트코인을 둘러싼 화폐전쟁, 글로벌 지불결제 시스템

박근혜 정부의 사회복지 공약 파기, 의지부족인가 기획부도인가

신자유주의에 의해 강탈당한 ‘공정무역’

박근혜의 ‘제2 새마을운동’과 박원순의 ‘마을만들기’

때늦은 ‘사민주의’ 열풍에서 경계해야할 것들

‘잃어버린 20년’을 되찾기 위한 일본의 승부수

21세기 자본주의는 어디로 가는가?

양적완화, 화폐 그리고 국가...자본주의 통화체제의 변화

중국의 미래를 묻거든 ‘충칭’을 보라? ‘

혁명과 개량의 혼돈, 라틴아메리카 ‘핑크타이드’는 어디로?

한국의 3대 부채위기, 우리는 어떻게 할 것인가?

소비신용과 이자 그리고 신자유주의 축적체제

탱자가 된 ‘경제민주화론’과 멈춰버린 ‘재벌의 사회화’

위기의 금융자본주의, 어디로 가는가?

“엄마를 빌려줘?” ‘돌봄노동’의 시장화와 사회재생산의 위기

‘임금주도성장’, 달콤한 유혹인가 장기적 대안인가?

신자유주의 자본축적의 실패와 디폴트의 정치경제학

부채전쟁의 새로운 국면과 양적완화의 정치학

실종된 ‘생산의 정치’와 왜곡된 ‘재생산의 정치’

‘성장통’인가 체제위기의 시작인가, 기로에 선 중국공산당

‘공장세계’와 ‘생활세계’의 간극, ‘도구적 집단주의’에 빠진 노동자

‘사회적 경제’, 신자유주의 위기관리의 보충물

스웨덴 모델, ‘高조세-高복지’의 진실

노동의 양극화, 신중간계급의 부상

글로벌 모방 ‘창조경제’, 문제는 돈줄

창조경제’는 창조적이지 않았다

  • 서울특별시 서대문구 충정로3가 227-1 3층 | 전화: (02)701-7688 | E-mail : newscham@jinbo.net
  • *별도의 표시가 없는 한 '참세상'이 생산한 저작물은 '정보공유라이선스 2.0 : 영리금지'를 따릅니다.
HOME | 참세상소개 | 후원하기 | 참새가입 | 겨울잠프로 | RSS
인기 태그 변경하기
* 참고 : 태그마다 콤마(,)로 구분하세요. 콤마와 콤마 사이에는 띄어쓰기(" ")하지 마세요. 태그가 두단어 이상일 경우엔 띄어쓰기 가능.